류준열 영어 장착 '신인류의 탄생'

'꽃보다 청춘'에서 류준열의 매력이 발산하고 있다.

나영석 PD는 제작발표회에서 류준열과 안재홍,고경표,박보검이 출연한 '응답하라 1988'의 캐릭터와 '꽃보다 청춘'에 출연하는 이들의 모습을 비교해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 했는데,츤데레 매력이 있던 류준열의 반전매력은 영어 실려과 리더십을 갖춘 모습이 아니었을까 싶다.

 

 

류준열의 유창한 영어실력은 어디에서부터 비롯된 걸까?

 

 

1주일에 1GB 제공을 하는 유심을 꽂기 위해서 유창한 영어실력 발동!

 

 

유심은 류준열이 쏘기로~

 

 

안재홍: 보검이 것도 쏴!

 

 

류준열: "마누라도 뺏겼는데 내가 유심도 쏴야돼?

 

 

현지 유심 장착 완료!

 

 

인터넷으로 이제 지도를 볼 수 있으니까 너무 좋다.

 

 

꽃시리즈 사상 최초로 현지 유심 장착한 신인류의 탄생!

 

 

류준열의 매력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렌트카를 빌리기 위해서 현지인과 영어로 막힘없이 대화하면서 렌트카 약관을 읽어보고 보험료가 너무 비싸다며 협상!





차량 보험료가 차량 렌트비의 4배나 되는 가격에 보험료 다시 돌려받을 수 있냐고 문의!

그럴 수 없다고 하자, 렌트카 빌리기를 포기.

다른 곳을 알아보기로 한다.

 

 

만약 영어가 안되고 판단 미스가 있었더라면....?

 

 

이런 모습들이 '꽃보다 청춘' 멤버들 뿐만 아니라 시청자들도 마음 든든하게 만드는 듯 하다.

 

 

뭔가 수상한 낌새를 눈치채고 "만약에 이 금액이면 여기서 안 빌려요.돈이 별로 없거든요."라면서 현지 바가지 요금을 피해가기로...

 

 

유심과 영어실력 그리고 리더십까지 장착한 류준열!

 

 

여행책자로 멤버들에게 보고 싶은 거 있으면 말하라고...

여행계획 짜서 볼 곳이 많은 곳은 이틀,볼 것이 별로 없는 곳은 하루 머물자 말하는 준열!

 

 

여행을 엄청 좋아한다는 류준열...

 

 

태국,캄보디아,베트남,라오스,중국,미국,일본 등....

 

 

영어실력의 원천은 이러한 여행의 경험에서 나온 것일까?

 

 

박보검: "준열이 형은....엄마 같아요."

 

 

멤버들은 물론 스태프까지 챙기는 배려의 아이콘!

 

 

안재홍: "준열이가 없었으면 여행이 10배는 힘들었을 거에요."

 

 

"10배 정도 돌아서 왔을 거고 보고싶은 것들을 그만큼 못 봤을 거고."

 

※ 본 포스팅에 사용된 이미지는 인용을 위해서만 사용되었으며, 그 저작권 및 소유권은 tvN에 있음을 밝힙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고경표 눈물,SNS 논란 언급 '창피'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편의 납치극(?) 전말이 밝혀졌습니다.

'응답하라 1988'의 신원호 PD는 나영석 PD와 16년 지기 친구라 합니다.

그래서 신원호 PD와 입을 맞추고 라미란이나 김선영과 다 짜고서 류준열,안재홍,고경표를 속이는 것이었습니다.

일종의 몰래카메라 아닌 몰래카메라였던 셈이네요.

 

 

안재홍,류준열,고경표와 함께 이야기를 나누면서 여행 좋아하냐고 대화하다가 '꽃보다 청춘' 같은 프로그램 나가라고 말하는 라미란.

나영석 PD와 친척이라고 뻥치시는 중!

 

 

나영석 PD는 이들과 멀지 않은 곳에서 '친척'이란 말이 일종의 신호라 대기하고 있는 중...

 

 

여행을 좋아해서 아프리카를 올해 안에 계획하고 있었다는 준비된(?) 안재홍!

 

 

나 씨와 라 씨가 친척이라는 걸 의심하는 고경표!

나 씨나 라 씨나 똑같다고 우기는 라미란!

 

 

라미란: "내가 보내주라 그럴까?"

 

 

신원호 PD: "뭐 그게 보내달라 그러면 보내지겠나"

 

 

라미란: "혹시 준열이라고 알아요?"

 

류준열을 안다고 하자, 안재홍을 아느냐면서 묻는 라미란.





라미란: "아니 우리 애들 꽃청춘 좀 데리고 가요."

 

나영석 PD는 지금 한국에 있는 걸로 알고 있고, 라미란은 스피커폰으로 대화 내용을 다 들려주면서 류준열과 고경표, 안재홍의 의심을 없앴네요.

 

 

라미란이 생활연기의 달인이라서 이들을 속이는 것 쯤이야...ㅋㅋ

 

 

그런데, 한국에 있어야 할 나영석 PD가 눈 앞에 나타나자 류준열은 마치 귀신을 본 냥 두 눈이 커지게 됩니다.

 

 

'꽃청춘' 납치를 위해 왔다고 자초지종을 다 말하자 갑자기 눈물을 보이는 고경표.

 

 

김선영: "그게 아니라 애가 맘고생 해서 그래"

 

 

고경표는 오열을 하면서 말을 못 이었다.

 

 

나영석 PD에 납치되어 버스에 올라탄 쌍문동 3인방!

 

나영석; "너무 궁금한 게 있는데 경표씨는 아까 왜 울었어요?"

 

고경표: "너무 죄송스러웠구~"

 

 

"꽃보다 청춘 이런 프로그램은 사실...사람들이 많이 사랑해주는 사람들이 가는 데잖아요."

 

 

"저는 가면은 안 될 것 같은 사람이라고 생각했어요...."

 

 

"그 당시 언행들이 내 스스로 봐도 내가 너무 못나고..."

 

 

"내가 저런 생각을 가지고 살았다는 것도 너무 창피하고...."

 

고경표는 과거 SNS로 논란이 되어 대중들의 질타를 받았었습니다.

그로 인해 악플에 시달리고 있어서 그 맘고생을 털어놓은 것입니다.

 

※ 본 포스팅에 사용된 이미지는 인용을 위해서만 사용되었으며, 그 저작권 및 소유권은 tvN에 있음을 밝힙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하쿠나마타타 '걱정말아요 그대'

'꽃보다 청춘'은 페루,라오스,아이슬란드편에 이어 아프리카편까지 네번째의 '꽃보다 청춘' 시리즈이다.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편은 응팔 브라더스인 개정팔 '준열',봉블리 '재홍',엄친아 '경표',심장어택 '보검'이 '응팔' 촬영후 포상휴가지인 푸켓에서 아프리카로 납치가 되면서 시작된다.

 

 

지구에서 가장 오래된 사막인 나미비아에서 세계 3대 폭포인 빅토리아 폭포까지의 10간의 여정을 담은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편은 호텔 대신 텐트,명품옷 대신 노팬티,셀프 삼시세끼까지 24시간 밀착 생활을 담았다.

 

 

출연진 및 역할 간략 소개

 

 

류준열-가이드,운전,플랜맨

오동장(오프로드 동호회 회장님)

류사인볼트,드라이버류,빅토리아 폭포까지 일단 달류~

 

 

 

안재홍-요리

집밖 봉선생

할아버지께선 말씀하셨습니다.밖에서도 잘 먹어야 한다고~

아프리카의 낯선 재료들로 명품요리로 변신시키는 '꽃청춘'의 스타셰프.

 

끼니해결 집밥 봉선생

 

 

고경표-총무,텐트치기

낮에는 훈내 풀풀~

밤만 되면 돋보기 안경 바보로 변신!





박보검-감사인사,꽃미소,눈물

탄보검,초코우유 됐지만 ....감사합니다!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의 공식 포스터에는 하쿠나마타타라는 문구가 있다.

걱정하지마, 다 잘 될 거야라는 뜻의 스와힐리어이다.

'라이온킹'에서 주인공 심바의 좌우명이다.

'응답하라 1988'의 ost인 '걱정말아요 그대'와 이어지는 문구라 할 수 있겠다.

 

 

아프리카의 숨은 보석이라 일컬어지는 나미비아는 아프리카 중에서도 깨끗하고 안전하며 사회 시스템도 안정된 곳이라 알려져있다.

그렇지만 아프리카는 아프리카이다.

 

사과머리 귀여워서 어이가 없네

 

 

집 떠나면 고생이란 말도 있듯이 '꽃보다 청춘' 아이슬란드의 극한지역에서 무더운 아프리카까지 시청자는 편안한 안방에서 극과극 체험을 경험할 수 있을 듯 하다.

 

 

 

단 열흘이지만 우윳빛깔 박보검이 시커먼스가 된 것만 봐도 무더위와의 싸움이었을 것 같다.

 

 

오로라의 장관이 아이슬란드의 백미였다면 빅토리아 폭포의 장관은 아프리카편의 백미가 될 듯...

 

※ 본 포스팅에 사용된 이미지는 인용을 위해서만 사용되었으며, 그 저작권 및 소유권은 tvN에 있음을 밝힙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류준열,꽃보다 청춘 아프리카,'박보검이 속옷 빨리 벗어'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열인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이하'꽃청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꽃청춘'에 출연한 '응답하라 1988'의 쌍문동 4인방 류준열,박보검,안재홍,고경표가 제작발표회에 참여하여 여행 에피소드를 밝혔다.

 

 

류준열: "보검이가 워낙에 말이 없는 친구라서 드라마를 촬영하는 6개월 동안 붙어있으면서 대화가 없었다.그런데 여행을 하면서 붙어있고 이야기를 많이 하면서 친해지고 가까워졌다."

 

"워낙 보검씨가 조심성이 많고 말도 적은 친구라서 이번 기회를 통해서 가장 가까워지고 속을 잘 알 수 있게 됐다."

 

 

류준열: "영해을 많이 다니는데 법을 어기거나 남에게 피해를 주는 행동을 피하는 편"

 

"그런데 이번엔 '응답하라 포에버','대한민국 만세' 등을 외치는 등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만들었다."

 

 

안재홍: "영상에서 저희가 수영장에서 뭔가를 던지는 장면이 있는데 속옷을 던졌다.심지어 박보검도 속옷을 던졌다."

 

박보검: "제가 속옷을 벗을 줄은 정말 몰랐다."

 

류준열: "박보검이 승부욕이 있더라.(물속에서 속옷을 벗는 것을) 제안했더니 박보검이 누구보다 빨리,기다렸단 듯이 답하더라."





류준열은 여행중 영어를 담당했다고 한다.

 

출연진을 동물에 비유하면 어떤 동물이냐는 질문에 박보검은 "류준열 형은 호랑이.무섭단 생각보단 리더십이 있다고 생각한다. 이번 여행에서 준열이 형이 많이 리드해줬다.운전도 많이 하고 숙소도 지혜롭게 빨리 정하고 네 명을 잘 이끌어줬다."고 답했다.

 

 

류준열: "'박보검은 스프링복'..사슴같은 동물인데,박보검 눈이 사슴 같고 오릭스도 닮았다."

 

 

'꽃청춘' 아프리카편은 아프리카의 숨은 보석 나미비아로 떠나 오렌지색 사막 듄45,각양각색의 야생동물,세계3대 폭포 중 하나인 빅토리아 폭포 등의 볼거리와 네 배우들의 젊은 기운이 넘치는 여행을 예고하고 있다.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촬영 후 입국 모습

 

박보검 트위터, 안녕 나의 청춘,굿바이 쌍문동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는 이번주 금요일 밤 9시 45분에 첫방송된다.

 

 

관련 뉴스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나미비아행,응팔과 극비리 진행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차이나타운,죄의 대물림이 일어나는 범죄도시

<영화리뷰 433번째 이야기>

영제: Coin Locker Girl

장르: 한국 (2014)

러닝타임: 110분

관람 매체: CH CGV

감독: 한준희

출연: 김혜수,김고은,엄태구,박보검,고경표,이수경,정석용

※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한준희 감독은 '시나리오 가이드'라는 단편작품을 찍고서 '차이나타운'이라는 작품을 찍었다.

이 작품을 보면 김혜수와 김고은,그리고 박보검과 고경표 등 캐스팅이 신인감독 작품답지 않게 화려한 편이라는 점을 알 수 있다.

 

 

'차이나타운'은 동명의 작품이 있긴 하다.

1974년작인 로만 폴란스키 감독의 작품으로 이 작품에서의 '차이나타운'의 상징성은 돈만 있으면 법도 넘어설 수 있는 치외법권이라 할 수 있다.

 

 

한준희 감독의 '차이나타운'을 로만 폴란스키 감독의 작품과 비교할 순 없겠지만 '차이나타운'의 상징성이나 보여주고픈 영화적 메시지 등은 위의 상징성과 비슷한 맥락에서 해석하는 것이 맞다 보여진다.

 

'공모자들'과 '차이나타운' 등의 영화 속에서 그려지는 차이나타운은 인신매매나 마약 등이 거래가 되는 매우 암울한 도시로 그려지고 있다.

외국 영화로 치면 '배트맨'의 고담시티 같은 느낌이다.

 

 

평범한 사람들이 없고,마치 범죄자들만이 사는 도시라고 보여지는데, '차이나타운'은 주인공 일영(김고은)과 엄마(김혜수)를 통해서 끊어지지 않는 범죄의 연결고리,죄의 되물림이란 메시지를 보여주려 한 듯 하다.

 

이런 맥락에서 보자면 '차이나타운'의 비주얼과 대사들은 꽤나 인상적인 듯 하다.

 

 

여기서 엄마의 존재는 전 세대와 작별(?)을 고하고,그 후손과도 작별을 고하려 했던 것 같다.

 

 

그러나 '피는 물보다 진하다'는 말처럼 끊어내지 못한 혈연 관계를 통해서 결국은 죄의 대물림이 이어지게 된다.

이같은 시각은 인간이 원죄를 지닌 채 태어난다는 기독교적인 시각과도 일치하는 듯 하다.





(물론 기독교적인 원죄와 인간 세상의 범죄와는 차이가 있다.

비유적인 표현임을 양지해주길 바란다.)

 

 

일영이의 모습 속에는 엄마의 젊은 시절 모습이 투영되어있는 듯도 하다.

일영은 자신이 살고 있는 세계와는 다른 세계에 사는 석현(박보검)을 만나게 되면서 사랑에 빠지게 되는데,엄마가 석현과 일영을 막은 이유는 아마도 자신과 같은 실수를 하지 않게 만들기 위함이었는지도 모르겠다.

 

 

어쨌든 '차이나타운'은 '올드보이'와 같이 큰 반전을 주면서 이야기를 끌어나가고자 의도한 것 같다.

하지만,스토리의 개연성이 부자연스러워 이러한 의도와는 다르게 작품성이 이에 못미치는 결과를 낳은 듯 하다.

 

 

세상에 태어나지 말아야 할 사람은 없다지만 '차이나타운'의 일영이란 상징성이 지닌 의미가 이러한 의미가 맞다면 결코 태어나지 말았어야 할 존재인 것 같기도 하다.

 

 

그래서 엄마의 대사 중에서 "너 왜 태어났니?"하는 대사는 '차이나타운'의 메타포가 숨겨져 있는 매우 인상적인 대사인 듯 하다.

 

 

내가 꼽은 명대사

엄마: "너 왜 태어났니?"

 

관련 글

공모자들, 실화를 바탕으로 하여 더욱 충격적이었던 내용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