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체불만족 저작 오토타케 히로타다 스캔들, 일본 열도 강타

선천성 사지 절단증이라는 희귀병으로 태어날 때부터 사지가 없이 태어난 오토카케 히로타다는 1998년 와세다대 재학 중 자신의 성장기를 쓴 '오체불만족'이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유명작가입니다.

 

 

오토타케와 같은 불우한 사람도 스스로의 장애를 극복하고 성공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 그를 통해 많은 희망을 얻었던 일본인들은 오토타케의 스캔들에 굉장히 큰 충격을 받은 듯 합니다.

 

시구하는 오토타케

 

 

 

오토타케의 스캔들은 그의 가족 뿐만 아니라 그의 책을 읽고, 그를 아는 모든 사람에게 깊은 상처가 될 듯 합니다.

 

 

오토타케의 스캔들 의혹이 나게 된 것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이끄는 집권 자민당이 올해 7월에 있는 참의원 선거에 오토타케를 공천하겠다는 계획이 밝혀진 직후라 합니다.

 

 

과거 오토타케가 한 인터뷰 내용이 이러한 의혹을 뒷받침하고 있습니다.

일본 주간지 주간신조에는 오토타케의 스캔들을 다루고 있네요.

 

 

오토타케는 지난해 20대 후반의 여성과 튀니지,프랑스 등을 여행했다 합니다.

오토타케는 "그 여성과 3~4년 전부터 사귀어 온 사이"라고 인터뷰했다고 합니다.





더 나아가 오토타케는 "결혼 후 지금까지 5명의 여성과 사귀었다"고 말합니다.

미혼이라면 몇 명을 만나든 크게 상관이 없겠죠.

 

 

하지만 오토타케는 2001년 결혼한 아내가 있고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습니다.

 

 

오체대만족이 아니라 '五女大滿足'이라 패러디하고 있는 일본 매체

 

아이스버킷챌린지를 하는 오토타케

 

 

 

 

그리고 언론을 통해서 모범적인 가장의 모습과 행복한 가정의 모습을 보여왔다 합니다.

 

오토타케와 같이 선천성 사지 절단증을 앓는 일본 여성

 

최근에 아내인 오토다케 히토미는 오토다케닷컴을 통해 남편의 스캔들을 언급하면서 "많은 분들께 민폐를 끼쳐 죄송하다.이같은 사태를 초래한 것은 아내인 저에게도 책임이 있다. 남편과 논의한 결과,3명의 아이와 함께 부부로서의 길을 걷기로 결심했다"고 밝혀 이혼을 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합니다.

 

 

아내가 누구인지는 모르지만 참 착한 듯 합니다.

오토타케는 정신 차려야 할텐데 이번 스캔들로 그동안 쌓았던 명성이 완전 풍비박산이 나겠네요.

 

 

사회적으로 명성을 얻고 돈을 얻게 되면 이처럼 사지가 멀쩡하지 않아도 스캔들이 날 수 있다는 사실이 대단한 거 같네요.

사지 멀쩡했다면 더 대단했겠네요.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포브스,억만장자 순위 빌 게이츠 3년 연속 1위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2016 세계 억만장자 순위를 발표했습니다.

주식시장의 혼란과 국제유가 폭락,달러 강세 등 변수가 많아서 해마다 부자순위는 바뀐다고 합니다.

 

부자들도 글로벌 증시 불안과 국제유가 하락을 피해가지 못했다 합니다.

1년 전보다 10억 달러 이상을 가진 억만장가는 16명이 줄어들었다 하네요.

 

1위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3년 연속 1위

 

2위 자라 창업자 아만시오 로르테가

 

3위 투자의 귀재 워렌 버핏

 

 

 

 

4위 카를로스 슬림

 

5위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조스

 

6위 페이스북 창업자 마크 저커버그

 

 

7위 오라클 창업자 래리 앨리슨

 

8위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

 

9위 데이비드 코크&찰스 코크(코크 인더스트리)

 

최연소 억만장자는 올해 19살인 노르웨이 알렉산드라 안드레슨(담배사업으로 성공한 부모님의 부를 물려 받았습니다.)





자수성가한 최연소 억만장자는 스냅챗 공동창업자 에반 스피겔이라 합니다.

 

올해 억만장자들의 수입은 5천700억 달러 감소한 6조4천800억 달러로 지난해보다 3억 달러 줄어 들었습니다.

 

112위 이건희 삼성전자

 

 

148위 아모레퍼시픽 서경배 회장

 

201위 삼성전자 이재용

 

351위 현대 기아차 정몽구

 

421위 스마트게이트 권혁빈

 

569위 SK 최태원/현대자동차 정의선

 

612위 CJ 이재현

 

771위 넥슨 김정주

810위 부영 이중근/한미약품 임성기

 

854위 미래에셋 박현주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FIFA 회장 선거,인판티노 '500만$ 공약'

제프 블래터의 후임으로 인판티노가 당선이 되었습니다.

인판티노 회장은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FIFA 본부 회장선거에서 207표 중 115표를 획득하면서 88표를 얻은 셰이크 살만 아시아축구연맹(AFC) 회장을 누르고 당선이 되었습니다.

 

 

 

209개 피파 회원국 중 대륙별로 아프리카(54표),유럽(53),아시아(46), 북중미-카리브해(35), 오세아니아(11),남미(10)로 표가 있습니다.

투표 전까지는 살만이 유력하다고 보는 시각이 우세하였습니다.

 

 

 

인판티노 회장의 당선에는 피파 회장 출마 공약이 당선에 기여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인판티노의 출마 공약을 살펴보면, 월드컵 본선 출전국을 현행 32개국에서 40개국으로 늘리는 안, 유럽 출전국을 더 늘리면서 다른 대륙 국가들도 만족하게 만드는 효과를 노렸습니다.

 

 

 

회장직 임기를 총 12년으로 제한하여 피파 회장의 연임을 세 번까지로 막았습니다.

그리고, 전 회원국에게 500만 달러를 지급하겠다는 공약도 있습니다.

 

 

 

우리나라로써는 인판티노의 당성이 나쁘지 않다는 분위기입니다.

월드컵 본선 진출국 티켓이 늘게 되면 그만큼 우리나라의 출전 기회가 더 높아지기 때문입니다.

 

 

 

블래터 회장은 암암리에 오일 머니를 등 뒹에 업고 있는 셰이크 살만을 밀고 있었다고 보여지는데요.

그런 블래터 회장도 겉으로는 인판티노의 당선을 축하하고 있기는 하네요.





"인판티노는 전문 지식과 경험을 갖추고 있으며,전략적이고 외교 능력이 있는 인물이다."

 

"인판티노 회장은 그동안 내가 해왔던 일을 이어가는 데 있어 필요한 자질을 모두 갖췄다.흔들리는 FIFA를 안정화시킬 것"

 

 

 

인판티노 신임 피파 회장은 블래터 회장과 같이 스위스 출신입니다.

블래터 전 회장은 알려진 바와 같이 피파의 부패 스캔들에 연루되면서 사임하게 되었습니다.

 

 

 

세계 축구 대통령이라 불리는 지아니 인판티노 신임 피파 회장(46)은 유럽축구연맹(UEFA) 사무총장에게 맡겨진 과제는 피파 개혁이라는 큰 과제가 있습니다. 

 

 

 

변호사 출신으로 법을 잘 아는 인판티노는 2000년 UEFA에 입사하여 2009년 10월 사무총장에 선임되었습니다.

 

 

 

제프 블라터 전 피파 회장과 함께 자격정지 징계를 받은 미셸 플라티니 전 유럽축구연맹 회장의 최측근이라 합니다.

 

 

플라티니 회장의 대리인으로 급하게 입후보에 나섰는데, 플라티니의 공약을 가지고 선거에 나서며 당선에 성공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트럼프,김정은 제거 언급 '사라지게 할 것'

미국 공화당 유력 대선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면 중국을 압박해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을 '사라지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는 미국 CBS 토크쇼인 '디스 모닝'에 출연하여 북한의 핵위협과 관련한 질문에 "중국이 어떤 형태로든 그 자(김정은)를 빨리 사라지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사리진다'는 의미가 '암살'을 뜻하는 것이냐고 묻자 트럼프는 구체적 언급을 꺼렸다.

 

 

도널드 트럼프는 "솔직히 말하면,김정은에 대해 더 최악의 것들을 듣고 있다"고 답했다.

 

도널드 트럼프는 김정은을 "Bad dede"라고 하며 "그를 과소평가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는 김정은 제거에 중국의 역할을 강조하며 경제적인 관점에서 힘을 써야 한다고 지적했다. 

 

 

미국과 중국의 패권 다툼에 대해서 "나는 중국에 맡겨 두지 않을 거다. '이렇게 해야 한다'고 말할 것"이며 중국이 거부하며 강력하게 압박하겠다고 공언했다.





"중국은 우리를 바짝 마르게 빨아먹고 있다.미국의 돈과 일자리를 뺏어가고 있다."

 

"중국이 가져간 것들을 재건해야 한다.우리는 중국에 대해 힘이 있다."

 

 

"북한의 가장 가까운 파트너는 이란이다.협상할 때 왜 그런 내용을 담지 않았느냐.왜 이란이 북한에 대해 무언가 하도록 압박하지 않았는가."

라며 버락 오바마의 이란 핵협상 타결을 비판했다.

 

 

현재까지 믹구 50개주 중 경선 투표는 아이오와와 뉴햄프셔에서만 치러졌다.

 

 

미국 대선 경선에서 가장 큰 승부처는 3월 1일 슈퍼 화요일 경선이다.

텍사스와 버지니아 주 등 14개 지역에서 한꺼번에 코커스 또는 예비선거(프라이머리)가 실시된다.

두 번째 슈퍼 화요일로 불리는 3월 15일도 주목받는다.

5개주에서 실시되며 두 번째 슈퍼 화요일이 지나면 경선 구도가 명확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관련 뉴스 

[핫이슈] - 미국 대선,힐러리 민주당 '무승부' 공화당 '역전'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대만 지진,'불의 고리' 심상찮은 조짐들

대만 남부도시 타이난 인근 지역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의 여파로 일부 건물이 무너졌다.

아직 사망자나 부상자는 보고되지 않고 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국지질조사국은 한국시간 4시 57분 200만여명의 주민이 거주하는 타이난시 동남쪽 43km 지점에서 리히터 규모 6.4의 강진이 발생했다.

 

 

지진규모는 6.7로 보고됐었다가 6.4로 수정됐다.

 

 

대만 중앙기상청: "첫 번째 지진 이후 약 한시간 반동안 3.8 규모 이상의 여진이 최소 5차례 이상 발생했다."

 

 

미국지질조사국에 따르며 지진의 진원 깊이가 10km 정도로 비교적 얇아 파급력이 컸다고 전했다.

타이난시 정부는 현재 긴급대응센터를 설치해 피해상황을 살피고 있다.





한편 17층 아파트가 무너진 현장에서는 주민 123명이 구조됐다고 보도됐다.

무너진 건물은 60가구가 거주하고 있는 곳으로 약 240명이 거주했던 것으로 추정된다.

타이난시 소방국은 계속해서 구조활동이 진행중이다.

 

 

대만은 환태평양 조산대에 위치한 불의 고리에 속하여 강진 발생 빈도가 높다.

 

 

지난 1999년 9월에는 진도 7.7의 강진으로 2400명 이상이 사망했다.

 

 

최근 불의 고리에 잇따른 지진이 발생하고 있다.

5일 오전 일본 도쿄에선 4.6의 지진이 발생하였고, 일본 남부 가고시마현 소재 화산도 분화하였다.

지난 30일에는 러시아 극동 캄차카반도에서 진도 7.0의 강진이 발생했다.

 

 

지난해 9월에는 칠레에 강진이 발생하여 100만명 이상이 대피하는 일도 발생했다.

불의 고리의 심상찮은 움직임이 대지진을 예고하는 조짐인지 주기적인 자연현상인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관련뉴스

일본 화산폭발,'사쿠라지마' 과거 대규모 폭발한 화산

 

칠레 지진 8.3 강진,일본 하와이 뉴질랜드 쓰나미 주의보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