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다큐 숨, 목청/장수말벌주/봉독 등 벌에 대한 모든 것

-황금보다 귀한 벌을 찾아라

 

MBN '리얼다큐 숨'에서는 벌과 관련한 모든 것이라고 해도 될 정도로 산삼보다 귀한 천연 목청, 1kg에 4억이나 한다는 봉독, 그리고 tv에서 많이 소개된 노봉방에 대해서 살펴봤습니다.

부제인 '황금보다 귀한 벌을 찾아라'는 글처럼 정말 황금보다 더 귀하고, 산삼보다도 더 귀한 벌이 주는 혜택을 살펴볼까 합니다.

 

 

1. 산삼보다 귀한 천연 목청

꿀에는 양봉꿀과 토종꿀이 있고, 토종꿀에는 다시 나무에 벌집을 친 목청과 돌과 돌 사이에 벌집을 친 석청이 있다 합니다.

아시다싶이 전염병으로 꿀벌이 많이 죽기도 하고, 자연훼손이나, 말벌의 공격에 의해 꿀벌이 많이 귀해졌고, 그래서 목청이나 석청은 산삼보다도 귀하여 이를 전문적으로 채집하는 사람들도 평생 한번 구경하기가 힘들 정도로 귀해졌다 하더군요.

 

 

목청보다 더 귀한 것이 석청이라 하는데, 수입되는 석청은 kg당 100만원을 호가한다 하더군요.

그런데, 이 수입되는 석청(네팔 히말라야산)의 경우 고산지대에서 자생하는 철쭉류 식물에서 채취된 그레이아노톡신(Grayanotoxin)이라는 독소 성분이 들어 있기 때문에 저혈압, 구토, 무력감을 유발시킬 수 있고, 과다섭취시 사망할 수도 있다 하니 굉장히 주의를 요한다 할 것입니다.

 

 

이 포스팅에서는 석청에 대해서 보다는 방송에 소개된 목청에 대해서만 조금 더 이야기해 보도록 하죠.

토종꿀 중에서도 목청은 양봉꿀과 육안으로도 구분이 가능할 정도로 진한 갈색빛을 띈다 합니다.

칼슘과 토코페롤 등이 풍부해서 효능이 아주 뛰어난데 목청 1.8ℓ가 150만원이나 할 정도로 고가의 꿀입니다.

 

 

노봉방처럼 목청도 버릴 것이 하나 없다 합니다.

애벌레가 들어 있는 벌집은 술을 담그고, 꿀이 있는 벌집은 그대로 으깨어서 목청꿀을 내리죠.

 

 

몸에 좋은 성분이기 때문에 거르지 않고 그냥 통째로 으깨서 병에 담더군요.

 

 

목청이 비싼 이유는 보기 드물기에 그런 것도 있겠지만 자연이 주는 혜택을 인공을 거치지 않고 순수하게 담아내기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예전에 장수말벌주를 포스팅할 때처럼 이 목청의 벌집으로도 술을 담그더군요.

한가지 다른 것이 있다면 말벌은 해로운 해충이니 말벌부터 애벌레까지 모두 제거하지만, 목청은 꿀벌이므로 살아 남도록 모두 채취하지 않고 일부 남기고 꿀벌을 잡지는 않더군요.



말벌은 꿀벌을 죽이고, 사람도 공격하는 해충이니 이렇게 많이 잡아서 노봉방주나 장수말벌 꿀 같은 형태로만 남았으면 좋겠네요.

그렇게 흔해지면 가격도 좀 싸지길 기대해도 되겠죠.

 

 

목청꿀도 그렇고, 장수말벌주도 그렇고 전문적으로 하는 프로페셔널들이어선지 장수말벌 한마리에 2천원 하는 식으로 너무 경제관념이 투철해서 방송을 보기에 조금 그랬습니다.

 

장수말벌 꿀 가격과 효능(장수말벌의 벌독이 함유된 꿀)

 

어찌됐건 다르게 생각하면 노봉방주 가격을 속시원하게 알 수 있어서 좋기도 했지만 아무튼 노봉방주는 이전에 많이 다뤘기 때문에 줄이기로 하겠습니다.

(노봉방주에 대해서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장수말벌 주 가격과 효능

 

다음은 1kg에 4억원을 호가한다는 봉독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양봉만으로는 경제적이지가 않은지 요즘은 봉독을 채집하는 기술도 상당히 전문화 되어 있는 걸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꿀벌 한마리당 채집할 수 있는 봉독은 실질적으로 0.1mg이라 합니다.

그런데, 꿀벌은 침을 놓게 되면 죽게 되므로 죽이지 않고 봉독만을 채집하기 위해서 약전류가 흐르는 이런 봉독 채집기를 사용하여 봉독만을 채집하더군요.

 

 

봉독은 원래 민간요법으로 봉독시술이 많이 사용되어 왔지만 최근에는 봉독의 성분인 멜리틴이나 아파민과 같은 성분들이 알려지면서 관절염 등의 치료에 사용이 되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미용에 좋다고 알려지게 되면서 미용 관련한 성분으로도 재조명 받고 있죠.

 

 

방송에서는 봉독을 채집하여 정제하는 과정까지 보여줬는데, 이 정제된 봉독은 그냥 찍어 먹기도 하더군요.

(※봉침은 반드시 관련 기술을 보유한 전문의에게 시술받아야 합니다.)

 

 

이독제독이라고 독을 독으로써 다스리는 원리라 할 수 있을 것 같은데, 봉독 채집 방법이 이렇게까지 발전을 했구나 싶었습니다.

1kg을 얻으려면 엄청난 수의 꿀벌에게서 봉독을 채집해야 하는 것이겠네요.

비싼 이유가 있군요.^^ 

 

천기누설, 중풍에 좋은 음식 장수말벌주







포스팅 정보가 도움이 되셨다면 하트를 눌러주세요

블로거에게 큰 힘이 됩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천기누설, 중풍에 좋은 음식 장수말벌주

 

※ 외관상 다소 충격적일 수 있으므로 심신이 미약하거나 임산부들은 읽지 말기를 권장합니다.^^

 

'천기누설' 19회에서 방송이 되었던 장수말벌주는 '이영돈 PD의 논리로 풀다2', '리얼다큐 숨'에서도 정력보양제로 소개된 된 바 있습니다.

한방에서는 '노봉방(露蜂房)'라 불리는 장주말벌의 효능과 만드는 방법 등에 대해서 정리해 보고자 합니다.

 

노봉방

노봉방은 꿀이 없는 벌집을 말한다. 

땅 속의 숨은 보물이라 하여 산삼보다 더 귀하기 어렵다고...

『동의보감』,『본초강목』에는 노봉방이 항염(증), 항암 효과, 중풍의 예방과 치료, 당뇨병의 예방과 치료에 좋다고 나와 있다.

 

 

'천기누설' 19회 방송에는 중풍으로 쓰러져 혼자서는 물을 마시는 것도 힘들었던 박종석의 아내 손미영이 장수말벌주가 좋다는 이야기를 듣고 장수말벌주를 구해 1년 넘게 하루 한 잔씩 장수말벌주를 마시고 일상생활이 가능할 정도로 병을 털고 일어난 사연이 방송이 되었습니다.

 

 

장수말벌은 보통 벌의 5배 크기로 가장 큰 벌에 속하며, 독성도 강해서 일반 꿀벌의 500배가 넘는 독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전문적으로 장수말벌을 잡는 사람들도 온몸을 감싸는 특수복을 입은 이후에나 잡을 정도이고, 장수말벌에 쏘여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나게 되면 생명을 잃을 수도 있기 때문에 일반인들은 장수말벌주의 재료를 구하기가 매우 힘들죠.

 

 

장수말벌은 보통 9~10월 사이에 짝짓기를 하며, 무덤가 주변에 많다고 하더군요.

보통 장수말벌집 하나에 장수말벌 250~300마리가 들어 있다고 하는데, 아무런 장비나 경험 없이 덤벼 들었다가는 큰일이 나겠네요.

화면으로만 봐도 무섭습니다. 컥~

 

 

장수말벌집에는 장수말벌 애벌레, 장수말벌 유충 등이 들어 있는데, 이 모든 것이 하나도 버릴 것이 없다고 합니다.

양봉을 하는 일반 꿀벌도 원래는 벌집부터해서 그 안에 든 모든 걸 녹여서 만드는 게 진짜 토종꿀이죠.

 

 

장수말벌주 속에 든 장수말벌........

크기가 어마어마 하네요.

정력보양식으로 소개가 되어 남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하는데, 말벌이 도심 속에도 발견이 되곤 하는데 아무짝에도 쓸모 없는 해충인 줄만 알았던 말벌들도 쓸모가 있긴 하네요.

 

그런데, 소방관들이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지 못하고 말벌집을 제거하는데 노고를 아끼지 않잖아요.

그런 노고를 조금이라도 안다면 노봉방주 만든다고 말벌을 잡아 달라는 개념 없는 사람들은 없었으면 합니다.



장수말벌주(노봉방주) 효능과 성분

 

장수말벌의 말벌집에는 아미노산과 유기산, 비타민, 항산화물질이 포함되어 있다.

장수말벌의 독 성분에는 만드라톡신이라는 성분이 있는데 이 성분이 알코올과 함께 숙성기간을 거쳐 함량을 조절하게 되면 면역력을 높이는 효과가 있다고 한다.

 

※한방 전문의의 견해

중풍에 따라 1~3년 정도 지나면 자연스럽게 회복되는 중풍도 있고, 회복이 더딘 중풍도 있다.

장수말벌주를 마시고 회복을 했다는 확신을 가지기는 어렵다.

일부 도움이 됐다고 볼 수는 있겠지만 그것 때문에 중풍이 좋아졌다고는 볼 수 없다.

 

 

장수말벌주(노봉방주) 만드는 방법

 

'이영돈 PD의 논리로 풀다2'에서는 전문가여서 그런지 매우 손쉽게 노봉방주를 만들더군요.

그렇지만 대부분은 이렇게 하는 건 무리가 있겠고, 양파망태기나 비닐도구를 잡아 장수말벌과 장수말벌집을 채집을 한 후 냉동실에 보관한 다음 장수말벌이 기절한 다음 노봉방주를 만든다 하더군요.

 

 

1. 알코올(30도 또는 35도)에 장수말벌집을 통째로 담근다.

 

 

2. 말벌집과 말벌 등 모든 부산물을 술병에 담는다.

3. 알코올을 술병에 붓는다.

 

 

4. 1년,2년,3년 동안 숙성시킨다.

※ 6개월 정도 숙성 후 채로 걸러 다시 숙성시킨다.(장수벌레 애벌레 때문에 부식될 수 있다고 합니다)

 

갓 담근 것과 숙성된 것은 색깔부터가 확연하게 차이가 나네요.

노봉방주의 알코올 도수는 30도가 넘는다고 합니다.

 

 

그래서 노봉방주의 알코올 성분이 장수말벌에 함유되어 있는 독성분인 만드라톡신을 숙성과정을 거쳐서 중화시키기도 하지만, 과하게 복용을 하게 되면 절대 안될 듯 합니다.

 

 

장주말벌주(노봉방주) 부작용 및 복용하지 말아야 할 사람들

 

노봉방주는 어디까지나 한방에서 검증된 정식 약품이나 건강식품이 아닌 민간요법입니다.

'천기누설'에서 중풍을 고쳤다는 사람에게 있어서도 한방전문의의 소견으로는 노봉방주의 효능에 의한 것이라고 보기에는 어렵다는 것이 결론이죠.

그러나 먹어본 사람들은 노봉방주의 효능을 봤다고 하더군요.

 

 

노봉방주가 알코올에 의해서 독 성분이 정제 되었다고는 하나, 독이 약이 되기 위해서는 몸에 받는 사람에게만 유효한 듯 합니다.

신장 관련 질병이 있거나 간과 관련한 질병이 있는 분들은 피하는 것이 좋고, 기혈이 약한 사람도 좋지 않다고 하더군요.

과하게 복용하게 되면 급성 신장염과 같은 병에 걸릴 수 있고, 가슴두근 거림, 가려움증, 두드러기 등이 나게 되면 즉시 복용을 멈춰야 합니다.

알레르기성 질환이 있는 분들도 피하는 것이 좋겠네요.

하루 섭취량은 5cc에서 10cc정도로 술의 대용이 아닌 약용으로 쓰인다는 걸 철칙으로 정하시고 복용하셔야 할 듯 합니다.

 

천기누설, 간경화 간암에 좋은 음식 엄나무 기름

 

 천기누설, 폐암에 좋은 음식 마늘 300쪽


스폰서링크


잘 읽었다면 공감 꾹~♡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