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앱, 업계 최초 모바일 풀HD뮤직비디오&HD온에어-감각적인 리얼영상으로 2NE1 소녀시대 AOA 스텔라 음악을 즐기자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의 한사람으로써 장르를 불문하고 듣는 편이긴 하지만 그래도 K팝하면 아이돌음악이 주류음악이기 때문에 아이돌음악을 가장 많이 접하지 않나 싶습니다.
K팝이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게 된 이유는 신나고 반복되는 멜로디와 함께 퍼포먼스, 무대의상과 같은 '보이는' 비쥬얼적 측면이 강점으로 어필할 수 있었기 때문일 것입니다.

단순히 MP3를 통해 음악을 듣는 것도 좋지만 동영상이나 뮤직비디오를 함께 보면 음악이 더 좋게 다가오게 되죠.
엠넷은 바로 이점에 주목을 하여 엠넷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 '보는 음악, HD 엠넷'을 컨셉트로 기존 HD보다 2배 더 선명한 화질의 영상을 모바일에서 스트리밍으로 감상할 수 있는 '모바일 풀HD 뮤직비디오' 서비스, Mnet의 방송을 HD급 화질로 실시간 감상할 수 있는 'HD 온에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포스팅 정보가 도움이 되셨다면 손가락 버튼을 눌러주세요


'모바일 풀HD 뮤직비디오' 서비스는 국내 음원 서비스 업계 최초로 엠넷닷컴에서 제공되는 서비스로, 1920×1080 해상도의 고화질 영상을 스트리밍으로 지원해 모바일에서 뮤직비디오를 정말 생생하고 선명하게 감상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음악을 사랑하는 분들이라면 이런 고화질의 풀 HD 뮤직비디오 소장하고 싶은 마음이 누구나 계실겁니다.
엠넷닷컴 정회원이라면 누구나 모바일에서 풀 HD 뮤직비디오를 무료로 감상 가능하며 케이블 채널 Mnet의 실시간 방송을 1280x720급의 생생한 HD 영상으로 감상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엠넷닷컴의 신규 서비스 출시 소식을 페이스북이나 트위터를 통해 공유하면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 16G도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하니 많이 참여해주세요.

▲Full HD M/V Service가 제공되기 시작한 엠넷 어플리케이션

저도 이번에 엠넷 서포터즈로 선정이 되어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해봤는데요.
기존 동영상과는 전혀 다른 고화질 뮤직비디오를 보느라 시간이 지나가는 줄을 모르겠더군요.
완전 클래스가 다르다는걸 체감하실 수 있을실겁니다.

▲'비틀즈코드' HD 온에어

▲스텔라 '마리오네트' FHD(풀HD) 캡처

▲선미 '보름달' FHD(풀HD) 캡처

▲소녀시대 'Mr.Mr.' FHD(풀HD) 캡처

▲AOA '짧은 치마' FHD(풀HD) 캡처

고퀄리티의 풀HD 뮤직비디오로 음악감상을 하니 좋아하는 음악을 더 좋아하게 만드는 것 같습니다.
엠넷닷컷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니 하루종일 음악과 함께 행복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작업을 할 수 있어서 좋네요.


평생 소장 가능한 MP3, 무제한 다운로드와 스트리밍이 제공되는 엠넷만의 정회원 서비스 정말 매력적이라고 하지 않을 수가 없습니다.
여러분도 엠넷 앱의 매력에 한번 빠져보세요.

 

[포스팅에 참고한 페이지]  http://goo.gl/Uiq4Hc 



스폰서링크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2NE1 그리워해요, 씨엘 의상비 안들었다더니 파격전라노출

트러블메이커의 '내일은 없어'와 2NE1 '그리워해요'의 공통점은 뭘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K팝에도 어덜트 컨템포러리 장르가 공식적으로는 아니지만 암묵적으로 생겼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

어덜트 컨템포러리 음악(Adult Contemporary Music)은 1970년대 초부터 성행한 소프트 록을 의미하는데, 폭넓게는 듣기 쉬운 이지 리스닝(Easy Listening; 쉽게 듣기) 계열의 음악을 총칭하는 개념으로 쓰이기도 하며, 좁게는 성인 취향의 음악을 일컫는다.
 
손가락 버튼을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 말의 의미는 아이돌 그룹의 노래는 십대들만의 전유물이 아니라 보다 폭넓은 세대를 아우르기 위한 음악적 영역의 확장이라고 봐도 좋을 듯 하다.
K팝이 팝의 영향을 많이 받아왔고, 앞으로도 그럴테지만, 아이돌 음악, K팝으로써의 한계를 뛰어넘어 글로벌 스탠다드로써의 지향점을 둔 K팝으로써는 어쩌면 당연한 선택이 아닐까 싶기도 하다.

 


YG엔터테인먼트 측은 2NE1 '그리워해요' 뮤비 속의 씨엘의 파격적인 누드씬에 대해서 섹시컨셉이기보다는 예술성을 강조하는 멘트를 하였다.

YG엔터테인먼트: "씨엘의 이번 누드 장면은 섹시함을 내세우기보다는 여성의 외면적인 아름다움과 내면의 슬픔이 교차되는 장면으로서 마치 한 장의 예술사진을 보는 듯한 신비스러운 장면"


해외팝스타들의 파격노출씬만큼이나 씨엘의 이번 파격누드씬은 화제가 될 듯 한데, 트러블메이커 '내일은 없어' 뮤비가 19금 판정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1천만뷰를 넘은 것을 보면 어덜트 컨템포러리 장르의 인기는 시대의 거스를 수 없는 대세라고 보여진다. 

파격논란을 비켜가는 방법은?


씨엘은 '나쁜 기집애' 활동 당시 파격의상으로 인해서 논란을 한차례 겪은 바 있다.
전문가들은 이런 파격의상논란을 비켜가는 방법으로는 국내용/해외용을 따로 마케팅하는 양동전략을 구사할 것을 제시하고 있다.

유튜브에 공개된 트러블메이커의 '내일은 없어' 뮤직비디오나 2NE1 '그리워해요' 뮤직비디오도 이러한 측면에서 본다면 분명 수출용이라 보여진다.


국내에서는 규제 때문에 비교적 허용하고 있는 한도 내에서만 파격의상을 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섹시컨셉을 반대하는 여론의 따가운 눈총을 받기도 하는 듯 하다.
K팝이 전세계인이 즐기는 음악이 된 만큼 심의나 규제에 대해서도 좀 더 유연해질 필요가 있다 생각되어진다. 

▲ 2NE1 '그리워해요' 출처: 유튜브 2NE1 공식채널

스폰서링크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걸그룹 비키니] '날 받아줘' 뮤비


재인, 라라, 해이로 구성된 '비키니'의 신곡 '날받아줘'는 <썸머타임> 앨범에 실린 싱글곡으로 여름에 어울리는 썸머송이다. 
발랄하고 중독성 있는 댄스곡으로 뮤직비디오를 보면 김예림의 <올라잇> 티저 뮤직비디오와 같이 팬티노출이 있다.
아마도 거기에서 약간의 뮤직비디오 컨셉을 가져온 듯 하다.
무더운 여름날 들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곡이다.

 
 

비키니 멤버: 재인, 라라, 해이

아래는 '날받아줘' 뮤직비디오 스틸컷과 '비키니' 멤버들 화보 사진 모음

 
 
 
 



※ 동영상이 재생이 안될 경우 댓글로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스폰서링크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공개와 비공개 사이

연예계 비하인드 스토리 속에는 재미나고 흥미로운 일도 많지만 연예인 당사자 입장에서는 기분이 나쁠 수도 있는 비하인드 스토리도 있는 듯 하다.
영화계에서도 섭외를 거절하였는데 대박이 나는 경우도 있고, 드라마도 예외는 아니다.
그럼 가요계는 어떨까?


가요계 또한 이러한 일은 비일비재한 일인 듯 하다.
일례로 장윤정의 '어머나'는 가사와 창법이 매우 직설적이고 얌전(?)하지 못하다 하여 주인을 찾지 못하다가 장윤정에게 간 것인데 이러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라디오스타'에 출연하여 당시의 이야기를 들려주기도 하였다.

이러한 비하인드 스토리는 당사자가 아니면 대중들이 접하기가 매우 어려운 일일 것이다.
그럼 본론으로 돌아와서 이하이의 신곡 '허수아비'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알아 보기로 하자.
언론에 따르면 이 곡은 JYP가 양현석의 부탁으로 YG에 준 곡이다.
2007년 2NE1의 박봄이 솔로 데뷔를 위해서 대중에게 공개가 된 곡이라 한다.

 

그런데 박봄은 솔로 데뷔를 하지 않았고 따라서 이 곡은 주인을 잃고 말게 되었다 하겠다.
인기가 많은 이에게 더많은 혜택이 돌아가는 것은 인간사의 당연한 일이라 보여진다.
'K팝스타'와 '1.2.3.4.'의 인기가 더해져 각종 음원차트에서 1위를 한 이하이에게 '허수아비'란 곡이 간 것까지는 그러한 맥락으로 이해될 수 있겠다.
헌데, 문제는 이 곡이 대중들에게 전혀 공개가 되지 않았던 곡이 아니라는 점에 있다.
박봄의 팬들은 이 곡이 박봄의 곡이라고 알고 있다는 점에서 대중과의 약속을 저버린 행동이 아니냐는 말들이 나오고 있는 것이다.


'K팝스타'에서 이하이가 가장 만나보고 싶어했던 가수가 박봄이었다면서 그녀를 만나 행복해하던 모습이 아른거린다.
곡 공개 이전에 '아끼는 후배 이하이에게 이 곡을 준다는 기사가 먼저 선행이 되었더라면 얼마나 좋았을까?' 하는 생각이 앞선다.
지금의 양상은 마치 박봄을 곡 제목처럼 '허수아비'로 만든 형국이 되어 버린 셈이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말춤 뛰며 1위까지?

1위 저스틴 비버 '베이비' 7억 9000만 여뷰


2위 제니퍼 로페즈(Jennifer Lopez)
'On The Floor ft. Pitbull', 6억 1000만 여뷰



3위 싸이 '강남스타일', 5억 1천만 여뷰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에미넴의 'Love The Way You Lie'를 밀어내고 유튜브 가장 많이 본 동영상 3위에 올랐습니다.
이런 상승세라면 제니퍼 로페즈의 6억 뷰까지는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는데요.

싸이의 '강남스타일'의 성공에는 인터넷 산업의 성장, 세계적인 경제 불황 속에서도 선전한 우리나라의 경제적 역량과 국가적 인지도의 상승, 귀로 듣을 뿐 아니라 눈으로 보는 K-POP만의 특징 등 세가지 요소가 이뤄진 쾌거라 보여집니다.

싸이의 '강남스타일'은 그동안 미국 진출을 놓고 도전을 하고, 고심을 거듭했던 거대 엔터테인먼트사에 방향성을 제시하고 물꼬를 터 준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보여집니다.
K-POP의 위상이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지만 아직 주류 음악시장의 벽을 뛰어넘지는 못하고 있었죠.

사업적인 측면에서 체계가 잘 갖춰진 미국 음악 시장처럼 엔터테인먼트사들이 이런 시스템을 갖추기 위해선 시간과 돈을 많이 투자해야 할 것입니다.
그러나, 유튜브를 통한 '강남스타일' 열풍은 세계적으로 파급력이 큰 주류 음악 시장의 시스템이 따로 필요 없이 이를 대체할 수 있음을 증명한 것이라 보여집니다.

그러므로, 제2, 제3의 '강남스타일'이 또 나타나기 위해선 전세계인이 따라하며 흥겨워 할 수 있는 또다른 곡이 계속 나와줘야 할 것입니다.

드림콘서트 2011- 문화의 지배자가 세계를 지배한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