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고했소'에 해당되는 글 1건

'김비서가 왜 그럴까' 3회 방송일: 2018년 6월 13일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김비서에게 퇴직 선물을 주기 위해 놀이공산과 근사한 레스토랑을 통째로 빌린 부회장.

유람선 불꽃놀이로 분위기는 정점에 이르게 됩니다.

그런데 알고 보니 이 모든 이벤트가 의미심장했던 설문조사에서 나왔던 것입니다.

 

1. 호감가는 이성이 생긴다면 가고 싶은 곳을 적으시오.

→놀이동산

2. 호감가는 이성이 생긴다면 하고 싶은 일...

→불꽃놀이

3. 호감가는 이성에게 받고 싶은 선물은?

→큰 인형과 집앞에서 하는 로맨틱한 키스

 

 

작전대로 잘 진행이 되었으나 맨 마지막 로맨틱한 키스는 큰 인형인 수고했소에게 블로킹 당하고 맙니다.

 

 

오피스룩이 참 잘 어울리는 김미소는 기대를 뛰어넘는 이영준 부회장이 선물한 수고했소에 들어 있는 목걸이 선물을 받고 좋아라 합니다.

 

 

모태솔로 김미소는 친구가 소개시켜주는 사회부 기자와의 소개팅 사실을 화장실에게 통화하다 회사 동료들에게 들켜 안비밀이 되어 버립니다.

 

 

김미소 비서의 소개팅 사실을 알게 된 이영준 부회장은 자신이 사준 목걸이를 걸고 소개팅을 나간 김비서를 생각하면서 '김비서가 왜 그럴까' 고민에 빠지게 됩니다.

 

 

이영준 부회장은 김비서가 자신의 블록버스터 저주에 걸렸다면서 소개팅에 나가도 별일 없을 것이라면서 자신만만해 합니다.

 

한편 김비서는 자신의 이상형인 평범한 직장인인 사회부 기자와 데이트를 하면서 이영준 부회장과 했던 데이트를 부지불식간에 떠올리게 됩니다.

 

아무도 없었던 근사한 레스토랑 VS 남의 백에 턱을 강타당할 정도로 시끌벅적하고 비좁은 돈까스 맛집

 

자꾸 이영준 부회장이 떠오르게 되는 것이 이상했던 김비서...

 

이때 이영준은 블록버스터와 저예산 영화를 비교하면서 블록버스터의 저주를 설명하게 됩니다.

수백 억원을 들여 퀄리티를 높인 블록버스터 영화를 본 후 곧바로 저예산으로 엉성하게 만든 B급 영화를 보면 그 영화를 눈에 들어차지 않는다는 이론을 블록버스터 데이트와 평범한 데이트 이론에 적용을 하여 설명합니다.

 

 

그런데, 친구인 박유식이 자신은 평범한 저예산 영화가 좋더라면서 이영준의 블록버스터 저주 이론의 헛점을 파고 듭니다.

 

부회장은 '김비서가 왜 그럴까' 궁금해하구, 김비서는 자신에 대한 오락가락한 태도에 헷갈려 합니다.

 

김비서: "하루는 엄청 쌀쌀하구, 하루는 엄청 스윗해"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