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220 미오치치 은가누,누가 이기든 사상 최초

미오치치에게는 UFC220이 챔피언 등극 이후 3차 방어전이라는 의미가 있습니다.

미오치치가 3차 방어전에 성공을 하게 되면 'UFC 사상 최초의 3차 방어전 성공 파이터'라는 타이틀을 얻을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미오치치 인스타그램

 

 

이에 도전하는 은가누는 떠오르는 신성답게 화끈한 경기를 선보이면서 도박사들조차도 은가누의 우세를 점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은가누가 승리를 하여 새로운 챔피언이 된다면 'UFC 최초의 아프리카 출신 챔피언'이 됩니다.

 

누가 이기든 'UFC 사상 최초'라는 타이틀을 거머쥐게 되는데요.

 

양 선수가 지나온 길을 정리해보면서 과연 누가 이길지 승리를 점쳐 보며 응원하기로 하죠.

 

 

 

스티페 미오치치

국적: 미국, 크로아티아

1982년생

194cm, 120kg

제 2의 크로캅

존경하는 인물: 크로캅(크로아티아의 영웅)

별명: 미오캅

직업: 현역 소방관

 

스티페 미오치치는 미국 아마추어 복싱 챔피언이기도 했고, 레슬러이기도 했으며, 클리블랜드 주립 대학교에서 야구 선수로 활약을 한 적이 있습니다.

 

로이 넬슨, 가브리엘 곤자가, 마크 헌트, 안드레이 알롭스키, 파브리시오 베우둠, 알리스타 오브레임, 주니오르 도스 산토스 등을 꺾으며 챔피언 자리에 등극하였습니다.

 

사진 출처: 은가누 인스타그램

 

 

프란시스 은가누

국적: 프랑스

출생지: 카메룬

1986년생

193cm, 118kg

영향을 준 인물: 마이크 타이슨

 

 

은가누는 14살부터 28살까지 가난에 허덕이다 못해 막노동을 하면서 살았다고 합니다.

뛰어난 피지컬 때문에 갱단에 러브콜을 받았으나 싸움꾼에 망나니인 아버지처럼 살기 싫어 거절을 하였고, 복싱을 좋아해 마이크 타이슨의 팬으로 복싱을 독학하다 28살 때 프랑스로 이민을 했습니다.

 

 

노숙자로 전전하던 은가누는 복싱을 배우려던 길을 찾다가 우연히 MMA 팩토리에 들어가게 되고, 복싱이 아닌 이종격투기를 배우게 됩니다.

 

 

미오치치와 은가누의 전력을 분석하기 위해서는 오브레임과의 경기를 주목해야 할텐데요.

미오치치와 오브레임과의 경기, 은가누와 오브레임과의 이전 경기를 보면 역시 은가누와 오브레임의 경기가 인상적일 수밖에 없죠.

 

 

 

아마도 도박사들도 이런 강력한 은가누의 인상 때문에 은가누 쪽에 좀 더 배팅을 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스티페 미오치치의 노련함이냐, 은가누의 저돌성과 터프함이냐의 경기가 될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정말 볼만한 메인 이벤트라 할 수 있겠네요.

 

글이 마음에 드셨다면 공감 눌러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ufc204 비스핑 헨더슨 나이차가 실력차

40~50대가 문화의 주류인 시대이지만 ufc 케이지 안에서는 이 말이 통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나이가 쌓이면 경륜이란 게 쌓이게 마련이지만 반대로 체력은 하향곡선을 그리기 마련이니까요.

 

 

마이클 비스핑과 댄 헨더슨은 7년 전에 경기를 가진 바 있습니다.

당시 마이클 비스핑은 만30살의 나이였고, 댄 헨더슨은 만39살의 나이였겠네요.

 

▲7년 전 댄 헨더슨에게 강력한 펀치를 허용하면서 기절하는 마이클 비스핑

 

댄 헨더슨은 당시 마이클 비스핑을 맞이해서 실신을 시키면서 마이클 비스핑에게 잊을 수 없는 패배를 선사하였다 합니다.

 

 

7년 후 댄 헨더슨의 나이 이제 만47살, 마이클 비스핑는 만37세의 나이로 다시 맞대결을 하게 되었습니다.

마이클 비스핑으로써는 댄 헨더슨에게 패배하였던 기억을 설욕할 수 있는 기회를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마이클 비스핑은 미들급 챔피언이고 댄 헨더슨은 미들급 13위에 랭크되어 있습니다.


두 선수 모두 최전성기의 기량으로 맞붙는다면 격투기 팬들에게 기대감이 넘치는 빅매치라 할 수 있겠으나, 댄 헨더슨의 나이가 있으니 아무래도 그러한 기대감은 접어둬야 할 듯 합니다.

 


전문가들의 예상으로도 최근 상승세에 있는 마이클 비스핑의 손을 들어주는 사람들이 많은 듯 합니다.


물론 이변은 있을 수 있는 것이 케이지 안이긴 하지만 댄 헨더슨의 나이가 있다보니 그런 이변도 좀처럼 기대하긴 힘들지 않을까 싶습니다.





가끔 ufc 경기에서 나이가 무색하게 멋진 경기를 펼치는 경기도 있죠.

승패의 전망이 마이클 비스핑에게 기울어져 있는 것 같은데요.

 


댄 헨더슨은 이번 경기를 마지막으로 은퇴를 고려하고 있는 듯 한데, 나이가 있으니 이번 경기가 아니라 언제 은퇴해도 어색하지 않겠네요.


댄 헨더슨의 욕심으로는 챔피언인 마이클 비스핑을 꺾고 은퇴를 하고 싶겠지만, 그런 케이스는 아마 거의 없었지 않나 싶네요.

 

 

물론 누구의 손이 올라갈지는 경기를 지켜봐야 되겠지만요.


 

 

UFC 204 대진표

메인: 미들급 타이틀전 마이클 비스핑 vs 댄 헨더슨

코메인: 미들급 비토 벨포트 vs 게다드 무사시

라이트헤비급: 오빈스 생프루 vs 지미 마누와

헤비급: 스테판 스트루브 vs 다니엘 오밀란척

페더급: 머사드 벡틱 vs 러셀 돈

 

 

언더카드: 중략...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리우올림픽 알아보기

-리우올림픽 기간 2016년 8월 6일~22일

-리우올림픽 개막식  시간 8월 6일 오전 07:15분

-개최지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참고 브라질의 수도는 브라질리아)

-폐막식 8월 22일 오전 07:15분 마라카냐

-제 31회 브라질 리우올림픽

-남미에서 최초로 열리는 올림픽



리우올림픽에서 조심해야 할 것

-지카 바이러스

-노상강도

-테러

-사상 최악의 올림픽이 될 전망






리우올림픽 마스코트 비니시우스


리우올림픽 마스코트 톰



-리우올림픽 축구 조편성(우리나라 C조 멕시코,피지,독일과 경기)


-리우올림픽 축구 우리나라 경기일정


-리우와 우리나라 시차 12시간



-리우올림픽 기념주화 가격

금화 은화 전화종 20종 세트 584만원

금화 은화 10종 세트 286만원

은화 전화종 16종 세트 198만원

은화 8종 세트 99만원

동화 8종 세트 12만 1천원





-리우올림픽 우리나라 선수단 규모

본부임원 23명과 체조,펜싱,역도,핸드볼,복싱,사격,조정,수영 등 8개 종목 63명 등 선수단 86명 외 코리아하우스 운영단, 각 종목별 협회 관계자,기자단 등 총 159명


-리우올림픽 우리나라 목표

금메달 10개 이상 4개 대회 연속 10위권 달성 목표(28회 그리스 아테네 올림픽 종합 9위 금메달 9개/29회 중국 베이징 올림픽 7위 금메달 13개/30회 영국 런던올림픽 5위 금메달 13개)





리우올림픽 개인적인 바램이나 관심사

-무사 안전한 올림픽이 되길

-국가적으로 조직적인 도핑 사실이 밝혀진 러시아는 올림픽에 나올 자격이 없다.

러시아에 면죄부 준 IOC 각성하라!

-박태환 선수의 메달 획득 여부





리우올림픽 메달 유력 선수

-사격 진종오

-유도 김원진(60kg급)

-유도 안바울(66kg급)

-유도 안창림(73lg급)

-양궁 남자단체(김우진,구본찬,이승윤)

-양궁 여자단체(기보배,최미선,장혜진)

-펜싱 여자 플뢰레 남현희,전희숙

-펜싱 여자사브르 김지연

-펜싱 여자 에페 신아람

-레슬링 그레코로만형 김현우(75kg)

-태권도 여자 김소희(49kg)

-태권도 남자 김태훈(58kg)

-태권도 남자(68kg)

-여자핸드볼

-여자골프

-배드민턴 남자복식 이용대,유연성

-리듬체조 손연재






재밌게 읽으셨다면 공감 꾹~(로그인 필요없어요)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UFC86 로스웰 도스 산토스 관전 포인트

헤비급에서 주니어 도스 산토스(이하 주도산)와 빅벤이라 불리는 벤 로스웰이 UFC86 메인 이벤트로 펼쳐지게 됩니다.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서 열리는 UFC 파이트나이트86 경기는 수퍼액션,아프리카 tv,SPOTV2에서 중계를 하며, 경기 시간은 새벽 2시50분부터입니다.

이 경기보려면 월요일 새벽을 하얗게 새워야 할 것 같네요.

 

 

주도산은 이번 경기 결과에 따라 UFC 퇴출까지 거론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반면 빅벤 로스웰은 4연승을 질주하면서 랭킹 4위까지 올라오고 있어 헤비급 타이틀전의 기회도 가지게 될 것 같습니다.

 

 

주도산은 UFC 헤비급 챔피언까지 지냈던 선수인데, 이번에 지게 되면 퇴출 위기까지 몰리게 됩니다.

이번 경기의 관전 포인트라 할 수 있겠네요.

 

 

UFC헤비급 랭킹으로 보자면 랭킹 4위 벤 로스웰과 랭킹 5위 주니어 도스 산토스의 경기이고, 4연승의 선수와 하락세의 선수의 대결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추세상으로는 벤 로스웰의 우세가 점쳐지네요.

그런데 이종격투기가 반전이 있는 스포츠라는 점에서 퇴출 위기에 몰린 주도산이 역전승을 거두게 될 수 있을지도 지켜봐야겠죠.





헤비급은 한방에 승부가 갈리기도 하니까요.

그리고 영원한 승자가 없는 곳이 케이지 안이기도 하니까요.

 

 

주니어 도스 산토스 주요 경기

호아킴 페레이라,파브리시오 베우둠,스테판 스트루브,미르코 크로캅,길버트 아이블,가브리엘 곤자가,로이 넬슨,쉐인 카윈,프랭크 미어,마크 헌트,스티페 미오치치

 

 

UFC 파이트나이트 86 경기 일정

메인이벤트 로스웰-주니어 도스 산토스

코메인이벤트 루이스-곤자가

 

 

UFC 헤비급 랭킹

챔피언 파브리시오 베우둠

1위 케인 벨라스케즈

2위 스티페 미오치치

3위 알리스타 오브레임

4위 벤 로스웰

5위 주니어 도스 산토스

6위 안드레이 알롭스키

7위 트래비스 브라운

8위 마크 헌트

9위 조쉬 바넷

10위 프랭크 미어

11위 로이 넬슨

12위 안토니오 실바

 

UFC 헤비급 랭킹 슬라이드쇼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매니 파퀴아오 티모시 브래들리,메이웨더 졸전과는 다르다

파퀴아오는 마지막 은퇴경기로 브래들리와 맞붙게 됩니다.

이번 대전료는 파퀴아오가 2천만 달러 브래들리가 400만 달러 정도라 합니다.

 

파퀴아오의 이전 경기였던 메이웨더 때와는 대전료 자체가 확 차이가 나네요.

 

 

파퀴아오는 이번 대결을 끝으로 은퇴를 하고 정치에 전념을 할 것으로 전망이 됩니다.

필리핀의 복싱영웅으로 칭송받는 파퀴아오가 브래들리와의 경기에서 유종의 미를 거두게 될지 지켜봐야겠죠.

 

 

세기의 대결이라던 파퀴아오와 메이웨더의 경기가 생각에 미치지 못하는 최악의 경기가 된 것처럼 느껴지는 이유는 이종격투기의 약진으로 그렇게 느껴지는 것이라 보여집니다.

 

어깨 부상 이후 부상 치료와 경기 복귀전을 함께 준비해온 파퀴아오

 

티모시 브래들리는 오소독스(오른손잡이 복서)이며 파퀴아오와의 경기에서 1승 1패의 전적을 지니고 있습니다.

 

 

33승 1무 1패의 전적 중 유일한 패배가 파퀴아오와의 경기라 하네요.

 

 

파퀴아오도 브래들리와의 경기에서 2:1 판정패 한 적이 있습니다.

 

 

이전 경기 모습

 

이번 경기에서 파퀴아오와 티모시 브래들리의 승부가 결정이 나겠죠.





파퀴아오가 이번 경기를 끝으로 은퇴를 하기 때문에 이번 경기 이후에는 다시는 재대결이 없을 것입니다.

그리고 파퀴아오의 경기는 다시는 볼 수 없겠죠.

 

 

매니 파퀴아오는 57승 2무 6패로 사우스포입니다.

8체급 챔피언 석권을 한 전무후무한 기록의 소유자이죠.

 

보디빌딩이 아닌데도 링 밖에서의 호승심이 장난이 아니네요 ㅎㅎ

 

파퀴아오에게는 이번 승부의 결과가 다음달 필리핀 총선에서도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선거법 위반 혐의가 있어서 필리핀 자국 내에서는 중계가 금지될 뻔한 일도 있었다 합니다.

 

 

그렇지만 스포츠 문화행사여서 선관위에서 명쾌하게 중계를 허용하여 필리핀에서도 볼 수 있게 되었다 하네요.

 

필리핀에서 가장 인기있는 인물 파퀴아오!

 

기억하실지 모르겠지만 파퀴아오는 메이웨더와의 경기 직후 어깨 부상과 관련한 코멘트를 했고, 그것이 경기에 영향을 끼쳤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로 인해 경기를 보기 위해 막대한 티켓료를 지불했던 사람들에게 어깨부상을 숨기고 경기를 임했다는 이유로 소송을 당하기도 했죠.

 

 

메이웨더와의 경기 이후 브래들리와의 경기를 준비하면서 이런저런 논란이 굉장히 많았었는데요.

 

 

파퀴아오가 경기를 꽤 오랫동안 쉬었고 어깨부상의 치료를 함께 하여왔기 때문에 경기력이 얼마나 올라왔을지가 이번 경기의 관건이라 할 수 있겠네요.

 

 

메이웨더와의 경기에서도 많은 것이 걸려 있있던 경기지만 이번 브래들리와의 은퇴경기도 많은 것이 걸린 경기라 할 수 있겠죠.

 

 

틈날 때마다 돈자랑하는 게 취미인 메이웨더 완전 비호감이다

 

개인적으로는 메이웨더와의 경기에서 비록 패하긴 했으나 돈자랑만 일삼는 메이웨더보다는 파퀴아오가 좀 더 끌리는 면이 있는 것 같습니다.

 

 

현재 MBC에서 파퀴아오와 브래들리의 은퇴경기 중계를 하고 있는데요.

승부를 예측하기 힘든 박빙의 경기이지만 파퀴아오가 약간 우세한 듯 보여지네요.

 

 

이번 경기는 메이웨더 경기 때처럼 도망치고 지나친 신경전을 펼치는 최악의 경기가 아니라 다행이네요.

부디 판정이 아니라 복싱의 묘미를 볼 수 있는 화끈한 KO승이 나오길 기대해봅니다.

 

 

이번 경기에서 브래들리를 꺾고 선수생활 잘 마무리해서 필리핀의 복싱 영웅 뿐만 아니라 정치 영웅으로도 이름을 날리기를 바랍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