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의 요리원정대,'쿡방원조는 나'

MBC 설날 특집 프로그램에서는 파일럿 프로그램이 풍성했다.

'이경규의 요리원정대'도 파일럿 프로그램 중의 하나인데, 먹방·쿡방이 tv 트랜드로 자리잡고 있는 요즘 이경규도 '쿡방의 원조는 나'라면서 쿡방에 합류했다.

 

 

이경규: "16년전 세계 곳곳을 돌아다니면서 안 먹어본 것이 하나도 없다."

 

"고기도 먹어본 사람이 먹는다고 56년동안 먹었다.쿡방의 원조는 나다."

 

 

이경규는 '일밤 건강보감'에서 세계 곳곳의 진귀한 음식을 먹은 것을 이야기하며 "16년 전 세계 곳곳을 돌아다니면서 안 먹어본 것이 하나도 없다. 개구리,메뚜기 다 먹었다."며 말했다.

 

 

'이경규의 요리원정대'는 각 지역에 파견된 연예인 원정대가 지역 최고의 식재료를 공수해와 분야별 최고의 셰프들과 팀을 이뤄 100분 동안 새로운 레시피를 만들어내는 야외 요리 배틀 프로그램이다.





MC 이경규,문희준,신봉선과 6인의 원정대(샘 오취리,샘 해밍턴,김상혁,허안나,미르,조정민)이 출연한다.

요리연구가 이혜정 팀과 이산호 셰프 팀으로 나뉘어져 이혜정 팀은 돼지고기 고추장찌개,두부 지짐 등을 완성했고, 이산호 팀은 동파육,참굴짬뽕 등 중식을 선보였다.

 

 

대결 결과 이혜정 팀이 완승...

 

 

이경규는 '무한도전' 예능총회에 출연하여 밤 11시 이후 쿡방은 다 없애야 된다고 발언을 했었는데, '이경규의 요리원정대'가 아침에 하는 프로그램이어서 그런 멘트를 했었나 보다.

 

 

이경규는 '힐링캠프' 하차 이후에 '요리원정대', '몰카배틀-왕좌의 게임','예림이네 만물트럭' 등 파일럿 프로그램과 방송예정 프로그램으로 다양한 활동을 준비하고 있는 듯 하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복면가왕 사이클맨 정체 황제성,출연 위해 레슨 받은 목소리

21대 복면가왕을 뽑는 1라운드 두번째 대결은 질주본능 사이클맨 VS 차가운 도시 원숭이의 대결이었다.

두 사람의 정체를 추정하는 시간이 꽤나 재밌었다.

 

도시원숭이 정체 추정

발음이 '겠어요'가 아닌 '겠쓰요'라는 점, 무대에서 여유가 넘침 등의 이유로....

 

김구라: "전효성 씨 하고 저는 의견일치를 봤습니다. 미국 웨스트 코스트 쪽....(해외 교포)"

 

신봉선: "솔리드의 김조한 말고 정재윤 씨..."

 

사이클맨 정체 추정

유상무: "저 종아리를 어디서 봤나 했는데 그분 종아리에요.변기수"

 

유상무: "개그콘서트의 이상민·이상호 (쌍둥이 개그맨)"

 

김현철:  "형제다."

 

대충 개그맨으로 추정되는 두사람의 정체가 추정이 끝나고 차가운 도시원숭이가 다음 라운드 진출을 하였다.

질주본능 사이클맨는 '아주 오래된 연인들'(015B)을 부르면서 정체를 밝혔다.

 

 

사이클맨은 2007년 mbc 16기 공채 코미디언으로 2015년 mbc연예대상 뮤직토크쇼 부문 우수상을 수상한 황제성이었다.

 

 

황제성은 수상 소감 때 "2015년은 죽을 만큼 힘들었고 도움도 많이 받았던 해다."라면서 이야기를 했었는데, 남들에게 웃음을 주는 직업으로 웃길 때마다 정작 자신은 힘들었다며 "정신적으로 피폐했다"고 고백했다.

주변 사람들이 새로운 일을 해보라 해서 '복면가왕'에 출연하였다며 출연소감을 밝혔다.





황제성은 작년 9월 박초은과 9년 열애 끝에 결혼하기도 했다.

박초은도 황제성과 같은 공채 기수이다.

 

 

 

 

 

황제성은 "'복면가왕'을 위해 레슨을 받으러 다녔다. 그런데 선생님이 혁오와 비슷하다고 했다."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관련 뉴스 

[TV로그] - 복면가왕 주전자 정체 심신,음악에 대한 열정 현재진행형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복면가왕 스노우맨 정체 김태원,이현과 10년지기 절친

미소년 스노우맨 VS 천하무적 방패연

미소년 스노우맨은 '미워도 다시 한번'(바이브)를 선곡하였다.

지난 주 이필모를 꺾고 올라왔는데, 천하무적 방패연은 이에 맞써 '못해'(포맨)를 선곡했다.

 

 

이현은 조장혁이 개그맨 김태원이 아닐까 추정하자 김태원과 10년지기 친구라면서 긴가민가하다 했다.

그런데 스노우맨 복면을 벗자 진짜 개그맨 김태원이 맞았다.

 

 

김태현: "이현에게 인정받게 불러보게 싶었다. 근데 잘 안된다."

 

이현: "아니다.정말 잘했다. 뭉클하다. 사실 서울 올라왔을 때 형이 SBS 개그맨을 했었다. 일자리 잃으면 힘들어 하기도 했고, 그때 기억이 주마등처럼 올라온다"





김태원: "예전 이현 씨 나온 '쇼바이벌' 보면 두시간 동안 울었었다. 너무 마음이 아팠다."

 

김구라: "창민이 버리고 옴므하지 말고, 김태원과 에이트하라"

 

 

이현: "창민인 나 없으면 안된다. 연예인 하기 부적합한 얼굴이다."

 

 

신봉선: "소방차 하라."

 

이현: "사실 숨겨준거다. 숨소리만 듣고도 김태원인 줄 알았다. 형 옛날이 더 노래 잘하는 것 같다."

 

김태현: "출연 제의 받을 때 '왔다'는 생각을 했다. 나 스스로에게 칭찬한다. 끝나고 (내게) 통닭을 사주겠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복면가왕 얼음공주 정체 조혜련,정체추정 과정 폭소

올해 마지막 방송인 '복면가왕'은 20대 복면가왕을 뽑는 라운드를 시작함에 있어 3연승 중인 복면가왕 여전사 캣츠걸에게 3연승 소감을 물었다.

캣츠걸은 어렵게 올라온 자리인 만큼 따듯하게 오래 있고 싶다 말했다.

 

그리고, '복면가왕' 출연 경력이 있는 조장혁,별,에릭남,이현이 판정단에 합류하였다.

 

 

제 1라운드 첫번째 대결은 굴러온 복덩어리 VS 겨울왕국 얼음공주의 대결이었다.

얼음공주는 가성을 써서 남자인지 여자인지 애매모호하였다.

김현철은 "사람이 아닌 것 같다."고 말을 하기도......

 

듀엣곡은 '미소를 띄우며 나를 보낸 그 모습처럼' (이은하)

 

 

신봉선은 얼음공주가 아는 개그우먼 선배라며 김구라가 짜증스러워 하는 레퍼토리로 좌중을 웃겼다.

 

신봉선: "송은이 바스트가 어마어마하시거든요."

 

김구라: "(짜증) 그만 좀 해~"




 

한편 박경림(?)이라는 소리가 나오자 김구라는 박경림이 확실하다면서 확신을 했다.

 

얼음공주는 특기 '밤의 여왕 아리라'(조수미)를 .....

 

 

복덩어리는 특기로 댄스(미국춤)를 췄다.

 

신봉선: "(복덩어리 정체가) 박기영 씨가 아닐까?"

 

 

 

결과가 발표되자 복덩어리는 올해 '복면가왕' 방송 중 압도적으로 가장 많은 표(95:4)를 받은 최고 득표자가 되었다.

얼음공주는 '회상'(산울림)을 부르면서 정체를 밝혔는데, 반응이 놀라움의 연속이었다.

 

 

얼음공주의 정체는 아나까나, 쑝크쑝크쑝~, 골룸, 가만 안두겠어(유행어)로 유명한 개그우먼 조혜련이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라디오스타, 라이머 알고 보면 다 자기자랑

 

'라디오스타'란 프로그램은 원래 배려, 겸손 이런거랑은 거리가 좀 멉니다.

뜯어 먹을 것 많은 게스트들을 그냥 예능 입담으로 뜯어 먹고 그 애프터서비스(사후처리)도 잘 안하죠.

사후의 발생되는 일은 오직 시청자의 판단에 맡겨집니다.

 

어제 '라스'는 '썸? 그거 싸먹는 건가요?' 특집으로 김종민, 신봉선, 라이머가 출연을 하였습니다.

요즘 연애와 관련한 신종어 중에서 심남(관심남), 심녀(관심녀), 연못남(연애 못하는 남자), 연못녀(연애 못하는 여자) 등이 있다는데, 신봉선이나 라이머, 김종민은 연못남, 연못녀는 아니고 오히려 그 반대로 사람을 너무 많이 만나서 좀 연애에 대해서 무감각해지는 시기로 접어든 것이 아닌가 싶더군요.

 

연애심리 중에서 '양(羊) 이론'인가 정확하지는 않지만 조금 설명해보면 우리 뇌가 일정 한도의 양(연애 대상의 수)을 초과하게 되면 연애가 주는 긍정적인 효과들(기쁨, 설렘 등)에 대해서 무감각해지게 되는 그런 일이 발생하게 된다고 하더군요.

과유불급이라고 연애를 많이 하면 좋을 것 같지만 무엇이든 적당한 것이 좋다는 것이죠.

 

 

라이머는 힙합씬에서는 이름이 많이 알려져 있는 사람으로 브랜뉴뮤직의 대표이자 가수, 프로듀서로 힙합계의 JYP라고 할만한 사람입니다.

그러고 보면 JYP처럼 노는 거 진짜 좋아하는 스타일 같네요.

 

브랜뉴뮤직 소속가수들

San E, 버벌진트, 범키, 팬텀, 애즈원, 미스에스, 비즈니즈, 허인창 등

 

 

어제 신봉선은 지난 날 신봉선을 울린 김구라와의 에피소드 때문에 물고, 뜯는 치열한 폭로전을 하기도 했죠.

'세바퀴' 녹화 당시 '백 스트리트 보이즈' 관련 이야기를 하다가 김나영이 '백 스트리트 보이즈'의 '백'을 '등'으로 먼저 해석하자, 신봉선이 '거리의 하얀 소년들'이라고 해서 김구라에게 무식하단 이야기를 듣고 운 적이 있다고......

그 때 자신이 김구라의 스타일에 대해서 잘 몰랐고 무식에 대해서 한창 예민할 때라 그런 것 같다면서 김구라를 수세에 몰자, 김구라는 신봉선이 자신을 개주뎅이라고 불렀다면서 한참을 옥신각신 하였습니다.

 

 

라이머는 리쌍, 싸이, 김진표와 같은 라인의 인물인데, 음악 활동보다는 프로듀서 일을 주로 많이 한 듯 합니다.

그래서 유명세를 별로 타지 않은 연예인이라 할 수 있는데, 연예활동에 주력하기 보단 연애활동에 주력을 많이 한 듯 하더군요.

 

 

라이머: "20살에 데뷔해서 18년 동안 음악을 계속해왔다. 어릴 때부터 음악을 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이쪽에 있는 여성분들을 볼 기회가 많아서 그런 것 같다."


라이머는 연예계에 종사하는 직업군 9할 정도의 여성을 만나 봤다고 하더군요.

윤종신은 라이머가 얼굴과 몸매되고, 잘 들어주는 스타일이라서 여자들이 좋아하는 스타일이라 했는데 그래선지 아나운서, 기상캐스터, 모델, PD, 가수 등 연애 상대로 한 여성편력이 놀라웠습니다.

 

 

근황 토크로 넘어가서 김종민에게는 빌보드의 'All About That Bass'가 코요태의 '기쁨모드'를 표절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해서 잠시 이야기를 나눴는데요.

윤종신은 표절이란 것이 당사자가 인정하기 전까지는 답이 없다면서 무죄추정의 원칙(피고인이 유죄로 판결이 확정될 때까지는 무죄로 보고 추정한다는 원칙) 이란 전문 용어까지 나오곤 했죠.

(윤종신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결과적으로 주영훈이 법적인 소송을 걸던가 아니면 합의를 보던가 하는 선택이 남았을 뿐이고, 이러한 표절에 대한 시각은 업계 당사자들과 대중들과는 상당한 시각의 차이가 있는 것처럼 느껴지더군요.)

 

 

라이머(본명 김세환)의 근황 토크에서는 2인조 그룹 '조앤 라이머'와 '크로스(Kross)' 활동, '블락비'를 자신과 조PD가 발굴했다는 것, 이효리의 '헤이 걸' 객원 피처링, '코요태'의 음악 프로듀싱, 아이유의 '마쉬멜로우' 랩을 자신이 만들었다는 것 등 인맥자랑, 몸매자랑 등이 쏟아졌습니다.

 

 

이에 '라디오스타' MC들은 "겸손한 척 하지만 알고 보면 다 자기 자랑이다"라면서 자기자랑 좋아하는 김구라와 같은 과라고 단정지었지요.

듣고 보니 정말 결국은 다 자기자랑이 맞는 것 같더군요.

 

 

라이머: " 코요태 앨범 프로듀싱을 했고, 아이유의 '마쉬멜로우' 랩도 만들었으며 지코 랩을 했다."

"조용필 선배님 음악 인생 최초 피처링이 버벌진트(브랜뉴뮤직 소속)다. '헬로'란 노래를 버벌진트가 녹음할 때 디렉팅을 봤다."

 

 

뉴 코로 처음 인사를 한 신봉선의 근황 토크에서는 아이유 닮은 꼴로 아이유와 함께 찍은 게임 광고 모델 사연을 이야기 했습니다.

아이유가 화가 나면 자신으로 변해서 적을 물리치는 그런 광고 내용이었다는군요.

 

 

그러고 보면 1초 아이유 같기도....

이 광고가 뭔가 찾아보니 '던전앤파이트 나이트' 광고더군요.^^


스폰서링크


잘 읽었다면 공감 꾹~♡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