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은수,유영·김예림 제치고 우승,성장을 지켜보는 재미

김연아를 보면서 자란 피겨스케이팅 기대주 3인방의 라이벌 구도가 자못 흥미진진하다.

김연아 키즈 3인방으로 이름 붙여진 임은수,김예림,유영의 대결이 그것이다.

제67회 전국동계체육대회 피겨스케이팅 여자초등부 A조 프리스케이팅에서는 임은수(12,응봉초등)의 승리로 돌아갔다.

 

 

임은수는 총점 174.55점으로 전날 1위였던 김예림(군포양정초,173.20)을 따돌리고 역전 우승했다.

 

 

지난해 동계체전 우승자인 유영(11,문원초)은 162.71점으로 3위에 그쳤다.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점프 실수로 3위를 차지했다.

 

 

유영은 스케이트날이 얼음에 끼여 시도조차 못해 9점 처리되는 악재까지 맛봐야 했다.

 

임은수: "금메달 기쁨보다 어제,오늘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모두 다 한 게 기분 좋다.오전에 연습할 때 조금 안 좋았는데 워밍업을 하면서 컨디션이 올라와 우승까지 하게 됐다."





"예림이가 앞에서는 조금 흔들렸는데 뒤에서는 할 수 있는 걸 다해서 예림이가 이길 줄 알았다."

 

"3명 다 각자 장단점이 뚜렷하다."

 

"서로 잘 배워가면서 또 엎치락뒤치락 하면서 발전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

 

 

"영이는 스피드가 많이 빠르고,예림이는 기술점수가 많이 올라와 있다.저도 조금 조금씩 레벨을 높이면서 기술 수준을 끌어올리려 한다."

 

 

"러시아 선수들이 트리플-트리플 점프 같이 수준 높은 점프를 많이 갖추고 있어서 언젠가는 트리플 악셀을 프로그램에 넣어야 제 꿈에 가까워 질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연아 언니처럼 완벽하고 멋있는 선수가 되고 싶다.올림픽에 나가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싶다."

 

임은수와 김예림,유영 모두 성장세에 있는 김연아 키즈들이다.

이들의 성장을 지켜보는 재미가 있을 듯 하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임지연,엑소 수호와 한예종 동기

MBC '섹션 tv 연예통신'에서 진행을 하고 있는 임지연이 이번에는 MC가 아니라 배우로써 인터뷰를 했다.

임지연은 인터뷰에서 주량과 피부 비결 그리고 예능 프로그램 출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Q. 주량은?

임지연: "주량은 소주 1병이다."

 

 

Q. 피부 비결은?

임지연: "관리숍도 가고 하며 관리 했다."

 

 

Q. SNS 활동과 인맥

임지연: "요새 SNS를 하고 있다.상태가 괜찮다 싶을 때 셀카를 찍어 올리고 있다."

 

"수호와 함께 찍은 사진은 시상식에서 찍은 사진이다.(한예종) 동기로 서로 응원하는 사이다."





"동기들끼리 단톡(단체 카카오톡)방이 있다."

 

"방에 서로 응원하기 보다는 웃긴 동영상이 많이 올라온다."

 

 

Q. MBC 일밤-진짜사나이'에 출연할 마음이 있다고 들었다.

임지연: "한계에 부딪히는 프로그램이 들어온다면 하고 싶다."

 

 

Q. 아직도 OK냐?

임지연:  "회사와 상의 후 결정해야 할 것 같다."

 

 

임지연 인스타그램 사진 보니 눈망울이 완전 사슴눈망울인 듯...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국민의당,안철수 신당 당명 확정

안철수 의원의 신당이 당명을 국민의당으로 확정했다.

국민의당은 두가지 의미가 있다 한다.

 

 

 

 

"첫째, '기본으로 돌아가자'이다. 정치란 국민의 삶의 문제 해결이 가장 중요한데 현재의 낡은 정치에 대해 실망을 느끼는 가장 중요한 이유는 정치가 본래 해야 할 일을 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기본으로 돌아가자는 뜻"

 

"대한민국의 비전은 국민 속에 있기 때문에 국민의 뜻을 잘 받들어 모든 국민이 행복한 대한민국을 이끄는 진정한 국민의 정당이 되겠다는 국민과의 약속을 표현하는 이름"





"둘째, 링컨 대통령이 '국민에 의한,국민을 위한 국민의 정부'라고 이야기했다."

 

"'국민에 의한,국민을 위한,국민의 정부'의 줄임말이 '국민의당'이라고 해석해주면 좋을 것 같다."

 

 

 

 

'국민의당' 창당실무준비단은 지난 6일까지 공모를 통해 접수된 1만 4289건의 당 이름 후보작 중 1차로 290건을 선정해 당명선정위원회에 넘겼고,위원회는 이 중 18건의 최종후보작을 선별해 최종회의에 넘겼다.

 

당이름이 일반적인 띄어쓰기 표기인 '국민의 당'이 아닌 고유명사 '국민의당'으로 표기해달라고 당부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불가역적,한일 위안부 협상에 담긴 의미

 

"외교 협상에서 100% 만족스러운 결과는 없다"

 

사죄,반성,책임 통감 등의 단어가 들어간 이번 한일 위안부 협상은 2012년 이명박 정부 당시의 안보다 진일보했다고 평가받고 있다.

그렇지만 너무나 아쉬운 대목도 있다.

양국의 입장 차이에 따라 해석이 극과 극일 수 있는 표현들이 들어있기 때문이다.

 

 

"위안부 문제는 당시 군의 관여로 다수 여성에게 상처를 입힌 문제로 일본 정부는 책임을 통감한다."

 

'책임을 인정한다'에 비해 '책임을 통감한다'의 의미가 약한 게 사실이라면서 일본 보수는 이 부분을 책임 인정이 아니라고 주장할 것이라는 해석이 있다.

 

 

"아베 총리는 일본 총리대신으로서 치유하기 힘든 상처를 입은 모든 분에게 사죄와 반성의 마음을 표명한다."

 

아베 총리가 취임 이후 '사죄와 반성'을 표명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아베 총리는 이날 합의에 대해 "차세대에 사죄의 숙명을 지지 않게 하기 위한 합의"라고 말했다.

자신의 사죄=위안부 문제 재론 방지라는 목적을 위한 합의였음을 내비쳤다.

 

 

한일 외교장관은 이번 합의가 착실히 이행될 경우 이 문제가 '최종적·불가역적으로 해결된다'고 합의했다.

 

국제관계에서 '최종적'이라는 단어와 달리 '불가역적'(irreversible)이란 표현은 잘 쓰지 않는 표현이라 한다.

이번 합의는 정부 간 합의여서 민간 차원이나 정치권의 문제 제기가 이번 합의에 구속되지는 않는다.

 

 

문제제기가 되고 있는 한일 위안부 협상 3항

일본 정부는 상기를 표명함과 함께, 상기 2)의 조치를 착실히 실시한다는 것을 전제로, 이번 발표를 통해 동 문제가 최종적 및 불가역적으로 해결될 것임을 확인함.

또한, 일본정부는 한국정부와 함께 향후 유엔 등 국제사회에서 동 문제에 대해 상호 비난·비판하는 것을 자제함.

 

연관 뉴스

아베 위안부 피해자에 사죄와 반성 표명,10억엔 출연재단 설립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블랙프라이데이 시작,해외직구 대박조짐

미국의 블랙프라이데이가 우리나라 시각으로 오늘 오후 2시부터 시작하면서 해외 직접구매(이하 해외직구)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해서 해외직구를 도전하려는 사람들이 많은데, 해외직매 대행 업체의 경우 이미 해외직구 매출액이 지난해보다 30% 신장하는 등 대박조짐을 보이고 있다 한다.

 

 

올해 해외직구 인기 품목은 대륙의 실수라 불리는 중국 샤오미 바람을 탄 중저가 스마트폰 제품과 고가의 매트리스, tv,키덜트가 선호하는 완구 제품들이라 한다.

 

 

일단 해외직구 초보자들은 해외직구를 많이 해본 사람들의 노하우를 그대로 따라하는 것이 실패하지 않는 해외직구의 방법인 듯 하다.

 

 

해외직구에 일가견이 있는 사람들은 이미 미국 블랙 프라이데이를 앞두고 2주 전부터 동일한 상품을 여러 쇼핑몰에서 찾아 장바구니에 채워놓고 할인행사가 시작되면 가장 싸게 파는 곳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게 준비를 한다.




할인율만 확인한 다음 바로 결제하면 되니까 시간 절약을 위해 그렇게 하는 것이라 한다.

인기 제품은 할인행사가 시작되자마자 금새 동이 나기 때문이다.

 

 

해외직구는 검증된 사이트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이베이,아마존,월마트 같은 종합쇼핑몰이나 베스트바이,카우붐 같은 가전 쇼핑몰, 각 의류브랜드의 공식 사이트이다.

 

 

해외직구의 구매절차는 각 쇼핑몰마다 가입한 뒤 물건을 정하고, 해외 사용이 가능한 신용카드의 결제 정도도 입력해 놓은 뒤 배송 방법을 결정하면 된다.

해외직구 구매 비용은 물건값과 배송비 외에 세금이나 관세가 추가될 수도 있다.

 

 

영어가 어렵거나 해외배송 절차가 어려운 사람들에게는 이러한 입력과정을 대신해주는 앱도 나왔다.

 

국내 대형 쇼핑몰에서는 해외직구 초보자를 위해 관세나 부가세나 배송비가 다 붙어서 배송될 때 문제가 있거나 아예 처음부터 문제가 있을 때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는 부분들이 있는데 이런 부분을 모두 해결해주는 서비스도 시행되고 있다.

이런 국내 사이트를 사용하게 되면 해외 사이트를 가입할 필요도 없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