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연수 댓글 논란

퍼거슨은 "SNS가 인생의 낭비"라고 말한 바 있습니다.

전 이말은 절반은 맞고 절반은 틀리다고 생각하는데요.


SNS는 사용하기에 따라 이득이 될 수도 있고, 독이 될 수도 있기 때문이죠.


하연수는 댓글 논란이 있기 전까지는 SNS 사용이 팬들과의 소통이라는 측면에서 이득이 되었던 연예인이었습니다.


그렇지만 댓글논란으로 인해서 그동안 쌓아왔던 이득이 순식간에 독으로 변하고 말았는데요. 


개인적으로는 그렇게 비난받을 일인가 싶기도 했는데, 네티즌 분들 반응을 살펴보니 하연수가 잘못한 게 맞는 것 같습니다.



투표 결과도 그렇고 네티즌 베스트 댓글 몇개만 읽어봐도 하연수가 잘못하였고, 사과하는 게 맞았던 것 같습니다.



이미지가 잘 안보이는 모바일 접속자들을 위해서 글을 옮겨보면....

'불쾌하고 아니고를 떠나 문제는 새파란 아가씨가 팬들을 가르치려는 태도다.

연예인은 사회지도층도 아니고 공인도 아니다.그저 유명한 사람일 뿐이다.

우리 사회가 이름이 있고 남보다 좀 잘 나가면 남을 무시하는 경향이 있는데 하연수는 이런 천박한 습서응 ㄹ배우지 말기를 바란다.

매사 겸손해라.그럴 자신 없으면 SNS 같은 건 하지 마라.'



잘 모를 수도 있다...무엇이든....어떤 일이든...그걸 가지고 저리 말하는건...그것도 몰라? 하고 무시하는 것 ...기분 나쁠 것 같다.



 그것도 몰라?

모르면 검색이라도 좀 해라

뭐 이런말 같던데...기분이 안나쁘면 그게 더 이상

소통하고 관심받기 위해 연예인들이 sns를 하는거잖아요.

그럼...잘해






네티즌 베스트 댓글 몇개 살펴봤는데요.

특히 첫 번째 댓글에 공감이 가네요.


하연수 인스타그램 사과글



하연수 댓글 잘못한 거 맞지만 찾아가서 악플 남기는 건 좀 아닌 듯...

네티즌들도 자제해야 할 거 같습니다.



인스타그램은 사진 위주로 굳이 글은 안써도 되는데...

누누히 말하지만 트위터나 페이스북 등 글 위주의 SNS는 연예인들이 지양해야 할 듯...

다 문제가 되었던 듯...



연예인들 인스타그램은 무조건 사진 위주로 운영하세요.



많은 사람들이 보는 공간이고 사람들의 생각이 다 같은 순 없으니까...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신다은 임성빈 신혼 여행스타그램

신다은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결혼 관련 사진과 신혼여행 사진을 업댓하고 있습니다.

연예인이 신혼여행 관련 사진을 거의 올리는 것은 제 기억에는 거의 처음인 듯 합니다.

 

웨딩 사진(1주전)

 

 

 

#carmel #rodetrip #honeymoom

 

roadtrip을 잘못 쓴 것인가요?

오타가 났나 보네요 ㅎㅎ

 

 

산타모니카(4일전)

 

사진들로 보건데 아마도 차를 빌려서 미국 주요도시를 일주하는 신혼여행인가 보네요.





디즈니랜드가 캘리포니아 주에 있고, 사진에 표시된 지명을 살펴보니 주로 미국 서부 쪽을 여행 중인 듯 합니다.

꿈만 같은 신혼여행이겠네요.

 

디즈니랜드(4일전)

 

 

 

 

 

라스베가스(2일전)

 

샌프란시스코

 

관련글

신다은 임성빈 결혼,과거 이상형 내용 소름




재밌게 읽으셨다면 공감 꾹~(로그인 필요없어요)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최자 설리 결별설 왠말,커플사진 폭풍 업뎃

설리의 인스타그램에서 팔로우가 삭제된 것으로 인해서 '해킹이다', '최자 설리 결별이다'라는 의견이 분분했습니다.

그런데 이런 최자 설리 결별설이 무색하리만큼 애정을 과시하는 커플 사진이 하루만에 폭풍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애정전선 이상무라는 걸 알리는 반증인 셈이죠.

 

 

 

설리는 한 자신에 최자에게 키스를 보내면서 treasure라는 글을 덧붙이기도 했습니다.

보물이란 뜻입니다.

 

 

스스로 원해서 공개된 커플은 아니지만 공개연애를 즐기는 단계까지 간 듯 하네요.

설리(1994년생)와 최자(1980년생)는 무려 14살 차이인데요.

 

 

열애설 이후 최자는 다듀 활동을 이어가면서 정면돌파를 선택한 듯 하고, 반대로 설리는 스크린 활동만 이어가면서 tv활동은 자제하고 SNS 활동으로 팬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죠.

 

 

세상의 편견에 맞서면서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될지 지켜봐야 할 듯 하네요.

그렇게 된다면 설리가 진리였을수도...

 

 

자신들의 사랑에 당당하기에 설리의 최자와의 인증샷은 점점 두 사람을 인정하는 분위기로 흘러가게 만드는 효과가 있는 듯 합니다.





SNS를 통해서 자신들의 사랑을 지지해주는 층을 결집시키고 있는 듯 합니다.

설리가 tv활동 대신 SNS를 선택한 이유이겠죠.

 

 

한때는 국민여동생 소리까지 듣던 설리였고,그 상대가 14살이나 많은 최자라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지만 이제는 최자와의 연인관계를 인정해주고 있는 분위기로 흘러가고 있는 듯...

 

 

설리가 SNS를 통해서 최자와의 애정을 과시하는 것을 보면 조만간 tv 활동을 재계하게 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도 가능하게 합니다.

일종의 여론의 동향을 살펴보는 것이겠죠.

 

 

1994년생 연예인 중 열애를 하고 있는 연예인은 수지,크리스탈-엑소 카이 등이 있습니다.

아이유는 1993년생 현재 장기하와 열애중이죠.

모델 정호연도 이동휘와 열애중...

 

수지-이민호

 

1994년생 연예인에는 공민지,레드벨벳 슬기,걸스데이 혜리,에이핑크 손나은,진세연,심은경,허영지,남주혁,잭슨,도희,웬디,박혜수,박보람,전 카라 멤버 강지영,예지,랩몬스터,남태현,권소현,수빈,니엘 등 아이돌 그룹들을 대표하는 멤버들이 많이 속해 있어 이슈가 날 때마다 큰 대중적 관심을 받게 되는 것 같습니다.

 

크리스탈-카이

 

정호연-이동휘

 

 

요즘 아이돌들은 일도 사랑도 다 쟁취하고 있는 추세인 듯 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장범준 저작권료,송지수 장범준 딸 장조아,장범준 빌딩

봄이 다가오는가 보네요.

장범준의 저작권료 소식이 들려오는 걸 보니 말이죠.

 

 

장범준은 2011년 버스커버스커의 '서울사람들' 싱글 앨범으로 데뷔를 했는데요.

 

 

버스커버스커의 최대 히트곡은 아무래도 '벚꽃엔딩'이라 할 수 있겠죠.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한밤의 tv연예'에서는 버스커버스커의 '벚꽃엔딩' 저자권료와 음원 수입이 40억원이 넘는다고 밝혔습니다.

 

 

김태훈: "크리스마스에 캐롤이 울려퍼지듯 봄이 되면 버스커버스커의 벚꽃엔딩을 듣는다.지나간 추억들을 다시 한 번 끄집어내는 것"

 

"이 노래를 만든 장범준의 저작권료가 40억원이 넘는다.46억원 정도 된다고 하더라."





장범준의 '벚꽃엔딩'은 2012년에서 2015년까지 총 46억 원에 달하는 수익을 올렸다고 합니다.

장범준은 송지수와 결혼을 하고 현재 딸 장조아를 기르면서 행복한 나날으 보내고 있는데요.

 

 

저작권료를 바탕으로 서울 강남구 대치동의 58평 빌딩을 매입했다고 '명단공개'에서 소개되기도 했죠.

 

 

이 빌딩은 연면적 116평,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어머니와 공동 명의라 합니다..

 

확대

사진 출처: 송지수 인스타그램

 

관련 뉴스

장범준 아내 송지수 귀염둥이 딸 사진 공개

 

장범준 송지수 4월 결혼 발표, 슈스케 출신 품절남 합류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유아인 글 극찬 "생각이 참 좋다"

"유아인 글 봤습니까? 글 좀 그만 쓰라고 해주십시오.자꾸 사람 절망시키지 말고."

 

"(출판사를 겸하고 있는) 저한테 연락 좀 주십쇼.글을 잘 쓴다기보다는 생각이 참 좋다."

 

#좋아해줘 #봄을봄2016

 

유아인 글에 대한 MBC 라디오 작가이자 베스트셀러 저자인 두 사람의 평입니다.

 

햅삐뉴의얼

 

'음악작가들이 하라는 음악은 안 하고...굳이 몰라도 되는 이야기,하지만 내일 점심에 써먹으면 좋을 이야기'라는 긴 제목으로 진행되는 이 프로그램은 음악 작가만의 시각으로 SNS 타임라인을 엿보는 새로운 재미를 선사한다고 합니다.

 

이준익,이라는 '인간'의 경지! Respect

 

'배철수의 음악캠프' 작가인 배순탁 작가와 '너도 떠나보면 나를 알게 될거야','당신이라는 안정제' 등의 작가 김동영(생선)이 진행하는 팟캐스트 프로그램이라 합니다.

 

 

유아인의 SNS 글들은 화제가 된 글들이 몇몇 있습니다.

글 자체로 화제가 되기 보다는 이슈가 되는 사건과 연관이 된 글들이죠.

 

#이승환 #Rumour

 

짧지만 자신의 글을 쓴 의도를 짐작해볼 수 있는 글들입니다.  

그중의 몇개 가져와 봤습니다.





유아인의 인스타그램과 트위터에 올라온 글과 사진들입니다.

최근 들어 유명한 글이죠.

'꼰대의 품격'

 

꼰대의 품격

 

이 글은 올린 시점이 '대종상'이 있던 시점이라 대종상을 겨냥한 글이란 추측이 제기되었었습니다.

 

 

그리고 트위터에 글과 함께 인스타그램을 링크 하기도 하였는데, 위 링크의 인스타그램 사진은 아래 이미지와 같습니다.

유아인의 글은 글을 꼽씹어보게 하는 매력이 있는 거 같네요.

어떤 의도로 쓰여졌는지 글쓴이의 의도를 생각하게 만드는 거 같습니다.

 

 

SNS에 최적화된 글들이라고도 표현해볼 수 있겠네요.

SNS를 이용하는 사람들의 심리가 다분히 반영된 글이죠.

 

 

사회 비판적인 글도 있습니다.

우린 이와 같은 사회참여 의식을 지닌 연예인을 소셜테이너라고도 부르는데....

 

 

공감을 얻는 측에서는 환호를 하기도 하지만, 공감을 얻지 못하는 측에서는 비판의 대상이 되기도 한다는 점에서 소셜테이너는 '양날의 검'이라 할 수 있겠죠.

 

 

유아인이 최근 '베테랑','사도','육룡이 나르샤' 등 연이은 히트작을 내면서 인기가 고공상승하고 있어서 유아인 글에 대한 재평가가 이뤄지려는 분위기가 있는 듯 합니다만...

 

 

글이 없는 인스타그램은 몰라도 트위터나 페이스북으로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드러내는 것은 위험을 동반한 일이기도 한 듯 합니다.

 

 

생각이 올바르다고 해도 생각이 다른 사람들에게는 공격의 대상일 수 있으니까 말이죠.

 

 

대중과의 소통이라는 측면에서 SNS는 참 좋은 도구이긴 하지만, 그 도구를 잘못 사용하여 감정이 폭발할 경우 나쁜 선례를 남긴 연예인과 유명인들이 몇몇 있죠.

 

 

그런 측면에서 SNS는 소통의 창구로만 이용하되, 감정의 해소를 하려고 하지는 말아야겠습니다.

일반인들에게도 해당되는 이야기겠죠.

 

 

아무튼 유아인이 멋진 배우라는 데는 이견이 없는 듯 하네요.

저도 '베테랑'의 인상 깊은 악역 연기와 '육룡이 나르샤'의 연기를 잘 감상하고 있습니다.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배우인 것 같네요.

 

 

관련 뉴스

고경표 눈물,SNS 논란 언급 '창피'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