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개미의 투자 비밀-주식 투자로 큰돈 번 12인 직격 인터뷰

[책 정보]

최명수,변관열 외 지음(한경닷컴 온라인뉴스국 증권팀)

총 262p

 

-책의 구성

1부 단기매매로 승부 거는 전업투자가

2부 가치투자의 고수들

3부 천당과 지옥을 오간 재야고수

4부 개미투자자에서 M&A 큰손으로

5부 선물 옵션 등 파생상품의 대가

 

나와 만난 책: 5번째

 

슈퍼개미란?

개미 투자자로 출발했지만 남다른 안목과 투자기법으로 자신만의 매매기법을 발굴하여 주식시장에서 성공한 사람을 말합니다.

 

 

위기가 곧 기회였던 사람들

슈퍼개미가 된 사람들의 공통점은 대부분 증권사 실전투자대회에서 좋은 수익률을 내면서 상위권의 성적을 거뒀던 매매의 고수들이고, 실패와 성공을 반복하였으나 끝내는 성공을 한 이들입니다.

 

이들이 주식시장에서 거둬들인 자금 규모는 적게는 수억 원에서 많게는 수십억 원, 수천억 원에 이릅니다.

 

이렇게 보면 슈퍼개미란 '슈퍼리치+개미투자자'의 합성어라고 정의할 수도 있을 것 같은데요.

'슈퍼개미의 투자 비밀'이란 책을 통해 이들이 거둬 들인 성공의 비밀을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슈퍼개미들은 일부는 IMF나 경기 불황으로 주식시장에 공포가 지배했던 시절에 큰 돈을 벌어 들였습니다.

이들에게는 위기가 곧 기회였던 셈이죠.

  

주식시장에는 IMF, 리먼 브라더스 사태 때와 같이 블랙스완이라 불리는 빅사이클이 존재합니다.

4년 주기설, 10년 주기설 등이 이에 해당하는데요.

 

슈퍼개미가 되고 싶다면 이러한 기회를 놓치지 말아야 할 것 같습니다.

아마도 주식시장의 사이클을 생각하면 코스피와 코스닥 지수가 크게 빠질 블랙스완이라 불리는 경제위기가 1~2년 안에 닥칠 것으로 예상하고 있는데요.

남들이 다 주식시장을 떠나고 주식을 하지 않을 때, 시장에 배팅을 하는 것이 슈퍼개미들이 큰 돈을 만질 수 있었던 이유 중의 하나였습니다.

 

 

 

 

[참고] 흑조 이론(블랙스완)

1971년 브레튼우즈 체제 붕괴

1974년 1차 오일 쇼크

1980년 2차 오일 쇼크

1987년 블랙먼데이

1991년 S&L 파산

1997년 신흥국 외환위기

2000년 IT버블 붕괴

2002년 분식회계 스캔들

2008년 리먼 브라더스 파산

2011년 미국 신용등급 강등

 

 

단기매매 VS 장기투자

자신의 매매 성향이 단기매매(데이 트레이딩)에 가까운지 아니면 장기투자에 가까운지를 파악하는 것도 성공을 위한 중요한 한가지라 할 수 있습니다.

'슈퍼개미의 투자 비밀'에는 2~3% 수익 매도, 2% 로스컷(손절매)의 원칙을 지키는 단기매매법으로 7000만원으로 140억 원을 번 슈퍼개미, 430만 원으로 300억 원을 번 슈퍼개미가 소개됩니다.

 

단기매매의 기법에는 초단타매매(스캘핑), 그날 매수한 종목을 그날 매도하는 데이 트레이딩, 2~3일 정도 보유하는 스윙 등의 매매기법이 있다고 합니다.

 

일반 개미투자자는 단기매매(단타)를 쉽게 여기고, 이를 따라하다가 쪽박을 타는 경우가 많다고 하는데요.

단타야 말로 주식 최고수의 영역이라 할 수 있습니다.

 

슈퍼개미들은 모두 실전주식투자대회에서 1등을 여러 차례 거머쥔 매매의 고수들입니다.

일반 개미투자자들이 알기 어려운 종목의 급등 시점이라 불리는 맥점, 주식을 팔아야 하는 매도 시점을 잡기 힘들기 때문이죠.

 

주식을 타이밍의 예술이라고 하는 이유는 이러한 점들이 있기 때문인데요.

아무리 좋은 주식이라도 매수 시점과 매도 시점의 타이밍을 잘 잡지 못하면 손실을 입게 되기 때문입니다.

 

저평가 된 종목을 가치투자하는 방법으로 슈퍼개미가 된 사람도 있습니다.

나름의 기업분석을 통해서 제 가치를 찾아갈 때까지 시간투자를 하는 것이죠.

장기투자 방법의 일종입니다.

 

선물 옵션 배워야 할까?

선물이나 옵션 등의 흔히 일반 개미투자자의 영역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어느 정도 전문가적인 소양을 갖춘 사람들이나 할 수 있는 영역이라고 생각하는데요.

슈퍼개미 중에는 ELW(주식워런트증권)으로 400배의 수익을 올린 슈퍼개미를 소개하면서 파생상품에 투자하는 방법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ELW는 특정 주식이나 주가지수를 미래의 특정 시점에 미리 정해진 가격으로 사거나 파는 권리를 갖는 유가증권입니다.

ELW의 매력은 손실은 제한적이지만 수익은 1000~2000%도 가능하다는 점이라 합니다.

 

직접 투자하는 것이 꺼려질 수도 있지만, 주식시장의 미래가치를 읽을 수 있다는 점에서 배워두는 것이 유용할 것이란 생각이 듭니다.

주식을 하지 않으면 필요없겠지만요.

 

 

[책에 소개된 슈퍼개미 12인]

1. 로스컷 2% 지키는 젊은 부자 김동일

2. 카드깡 신세에서 수억대 연봉자가 된 원칙주의자 손용재

3. 여수고래패밀리 박현상

4. 7000만원으로 140억 원을 번 가치투자의 귀재 김정환

5. 대형주 매매의 귀재 박진섭

6. 샐러리맨들의 우상, 연예계 재테크 고수 김생민

7. 천당에서 지옥을 넘나든 지적 금융전사 무극선생 이승조

8. 430만 원으로 300억 원 번 3초의 승부사 원형지정 황호철

9. 아마추어 개미에서 400억대 기업가로 손영태

10. M&A로 대박 노리는 성형외과 의사 정성일

11. ELW 잭팟으로 400배 수익 올린 인생역전의 주인공 윤정두

12. 23배 수익을 낸 시스템 매매의 달인 지민호

 

[슈퍼개미 12인의 성공투자 십계명]

1. 손절매를 못하겠거든 주식시장을 떠나라

-개미투자자는 손절매를 잘 못합니다.

수익이 나면 팔지만, 물리게 되면 장기투자 모드로 전환을 해서 더 큰 손실을 입게 되죠.

손절매를 했더라면 더 큰 리스크를 줄일 수 있었을 것입니다.

손절매는 다른 유망 종목으로 갈아탈 수 있는 기회를 살릴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고수들은 손절매를 원칙적으로 그리고 기계적으로 합니다.

 

2. 자신에게 맞는 투자방식과 기법을 찾아라

-단기매매, 중장기매매, 선물 옵션 등 파생상품

 

3. 손품과 발품을 부지런히 팔아라

-매일매일 각종 공시와 뉴스를 체크하고 정보를 모으는데 시간 투자를 해야 합니다.

 

4. 확신이 드는 종목에만 투자하라

-자신이 잘모르는 종목을 증권방송의 전문가의 말만 듣고 매수했다가는 실패하기 십상입니다.

자신이 잘 아는 종목을 거래하여야 합니다.

 

5. 주가 그래프 상승구간에 몸을 실어라

-달리는 말에 올라타라는 증시 격언과 같이 상승구간에 있는 종목을 발굴하여 다 차려진 밥상에 숟가락만 올리시면 됩니다.

 

6. 현재가 창과 20일선 거래량을 주목하라

 

7. 색시처럼 사고 제비처럼 팔아라

-조금씩 분할 매수하여 고점이다 싶으면 전량매도합니다.

 

8. 벌어들인 돈은 안전자산으로 옮겨라

 

9. 쉬는 것도 투자다

 

10. 주식은 심리전, 절제하고 또 절제하라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중기 추세가 무너짐

▲ 다음 빅차트

◆ 화일약품: 원료의약품을 만드는 회사.
-시가총액 1455억원
-PER 23.43배
-PBR 1.61배
-1/4분기 실적 당기순이익 17억원, 영업이익 21억원

[기업 벨류에이션 측면]
원료의약품을 생산하는 신공장이 6월 중 증설 완료 예정.
이로 인해 생산 및 매출이 크게 신장할 것이란 전망으로 성장성이 부각되고 있음.

[기술적 측면]
기업 벨류에이션과 성장성으로 인해 상승추세를 이어왔으나 중기 추세에서 중요한 자리였던 이평선을 벗어났으며, 중요 가격대였던 10,100원이 이탈되었음.
주봉상 하락추세전환.

[수급적 측면]
기관과 외인 등 메이저들의 차익실현물량이 계속적으로 출회되고 있는 모습.
개인들이 이 물량을 받아내고 있으나, 추세적인 측면을 돌리기 위해서는 기관과 외인 등 메이저의 수급이 뒷바침 되어야 할 것으로 판단됨.

[총평]
보통 성장성을 갖춘 종목들의 PER가 20배 정도라고 할 때 화일약품의 PER은 저평가 상태는 아니라고 봄.
그러나 PBR 기준으로는 저평가 상태이다.
공장 증설로 인한 외형성장은 뚜렷해보이지만 문제는 주 수출처가 일본이라는데 있다.
화일약품이 과연 주식방송에서 말한 것처럼 엔저 영향의 수혜주일까?
만약 엔저의 수혜주라면 주가는 다시 한 번 신고가를 냈어야만 했다.
기관과 외인들이 차익 물량을 내고 있고, 연초의 공격적인 매수세를 이어가지 않는 것은 아마도 엔저의 영향에 대한 의구심이라 보여진다.
그러므로, 2/4분기 실적이 예상치에 부합하는가에 대한 신뢰할 만한 기업 실적이 나오기 전까지는 가격조정 및 기간조정을 피하기 어렵다고 본다.

※ 본 포스팅은 투자에 참고만 하길 바라며 이로 인한 투자의 책임은 전적으로 투자자 본인에게 있음을 밝힙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초짜 투자자 아니면 믿는 사람 거의 없을 것

간혹 맞는 경우도 있다.
하고 싶은 말은 절대적인 신뢰도를 가진 레포트는 없다는 것이다.
당연히 참고만 해야 한다.

삼성전자의 경우 목표가를 150만원에서 180만원~190만원으로 상향 조정하면서 투자자들에게 장미빛 전망을 내어 놓곤 한다.
이 목표가란 것이 대부분 기술적 분석에서 차트를 보면 월봉과 일치하는 경우가 허다하다.

철저한 기업분석, 즉 성장성 실적 등 기업 밸류에이션을 고려해서 목표주가를 설정하는 경우도 있겠지만 투자자들이 믿는 것처럼 신뢰도가 높지 않다는 사실을 참고해야 할 것이다.

주식투자는 고위험 투자에 속한다.
은행에 돈을 맡기고 원금 손실 없이 정해진 기간 동안 정해진 이자를 받는 것과는 다르다.
원금 손실이 있다는 말이다.

그런데, 증권사의 '목표 주가'의 숨겨진 의미를 해석하면 1년 동안 장기 투자를 해서 이만큼의 투자 수익을 거둘 수도 있고, 시장 상황에 따라 목표 주가에 못 미칠 수도 있다는 말이 내포되어 있다고 해석해야 할 것이다.

이 글을 읽는 분이 만약 사실이 이렇다고 한다면 아마 그 주식에 투자를 하는 것을 다시 한 번 심사숙고할 것이다.
굉장히 무책임하지 않는가?

실제로 많은 개미투자자들은 이러한 레포트의 맹신으로 주식에 투자하여 낭패를 보고 있다.
주식이란 것이 자신이 투자한 시점에서 조금이라도 올라주면 좋겠지만 그렇지 못한 경우가 허다하다.
설령 그 레포트에 나온 주가전망이 맞다고 하여도 당장 산 주식이 오늘, 내일 계속 주가가 빠지기만 한다면 투자자의 심리는 위축될 수 밖에 없다.

증권사 레포트가 투자자들에게 신뢰를 얻기 위해서는 목표주가 뿐만 아니라 투자 기간도 정확히 명시해야 한다 생각한다.
즉, 예를 들면 현 주가는 얼마이고 이 종목에 한 달 동안 투자를 하게 되면 얼마의 투자 수익률을 거둘 수 있다는 식으로 말이다.

거꾸로 얘기하면 개인 투자자가 이러한 정도의 기업 분석을 해낼 수 없다면 주식 투자를 꿈도 꾸지 말아야 할 것이다.
이러한 수준도 되지 않는다면 주식 시장에서 백전백패 할 것이 분명하기 때문이다.

절대 증권사 목표 주가 및 관련 기업 레포트를 맹신하지 말라.
단지 참고만 해라.
그 레포트가 어떤 거짓말로 투자자를 현혹하는지 말이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한국카본 3.49%
-성우하이텍 -2.13%
-차이나킹 1.49%
-대우증권 2.02%
-코리안리 1.43%
-진성티이씨 -3.46


[경제] - 관심종목 및 1월 수익률 현황

거래 종목 중에서 성우하이텍과 같은 경우는 좀 아쉽다 하겠다.
매도 이후 기관 매수세가 유입이 되면서 추세가 우상향을 하고 있다.

진성티이씨와 같은 종목도 수익률을 일부 실현할 수 있었지만 추세가 무너지면서 손절하고 나왔다.

1월은 15일 이후부터 엔저와 뱅가드 펀드 자금의 유출로 인해서 투자자들이 수익을 실현하기가 쉽지 않은 장이었다 보여진다.
필자의 투자수익률도 전체적으로 놓고 보면 나쁘진 않았지만 15일 이후의 투자 수익률은 신통치가 않았다.

변동성이 커진만큼 장에 대응하기도 쉽지 않았는데, 당분간 이러한 변동성은 2월 중순 이후까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분봉까지 들여다보면서 변동하는 장에 대응하는 전업투자자가 아니고서는 이러한 장에 대응하기가 쉽지 않으므로 반등시 적극적으로 매도하고 하락시 저점매수하는 단기 트레이딩 전략을 당분간은 계속 가져가야 할 것 같다.

Character Question Mark by One Way Stock 저작자 표시변경 금지

2월 주식시장 전망

-3월 동시만기일 이후 수급개선 전망.
-IT, 자동차주 2월 이후 하방경직성을 나타낼 것으로 전망.
-SK하이닉스 3분기부터 영업이익 한단계 레벨업될 것으로 예상됨.

증권사 전망에 따르면 2월 코스피지수 예상밴드는 1850~2050포인트로 저점과 고점이 약 100포인트가 차이난다.
2월에도 뱅가드펀드 자금 유출 및 환율 영향으로 인해 신고점을 갱신하고 있는 세계 증시와는 차별화 되어 우리 증시는 찬밥신세가 될 것이 분명하다.

특히, 2월 초 설날 이전에 주식시장에 큰 변동성이 있을 것으로 예상이 된다.
코스피지수 예상밴드를 보면 개인들은 2050을 보지만 기관이나 외인은 1850을 본다.
즉 개인은 기대감으로 투자를 하지만 기관이나 외인은 저점매수 기회를 노리는 것이다.

개인적으로 2월은 아주 어려운 장이 될 것으로 예상하기에 주식시장을 떠나 있으려고 한다.
확실한 투자수익이 난다는 보장이 없다면 잠시 쉬어가는 것도 괜찮다.

1월 시장을 돌이켜보면 이전 포스팅에서 예상한 바대로 개미들 물먹이는 장이 연출 되었다 생각된다.
고점에서 종목 좋다고 목표가 상향조정하고 개미들 붙으니까 고점에서 두들겨 내다 파는 장이었다.
기관은 코스피에서 내다판 종목으로 1월 코스닥 종목들을 끌어올렸다 여겨진다.

뚜렷한 매수 주체가 없다 보니 개인투자자들이 투자하기가 쉽지 않다.
그나마 연기금 매수가 나와줘야 증시가 덜 출렁거릴테지만 말이다.

하지만, 하나 위안이 되는 점은 증시전문가들이 하나 같이 중장기적으로는 우리 증시가 우상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는 것이다.
개인적으로 그 시점은 아마도 3~6개월 이후 뱅가드 펀드 자금이 모두 빠져나간 이후에나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다음주 증시일정

경제 2013.01.20 20:13

G2 경기회복 기대감


-미국 IT관련주 실적발표
-미국 주택지표
-중국 수출 경기지수(HSBC PMI 예비치)

코스피 지수 밴드는 하방으로 1950선, 상방으로 2020포인트로 열려 있다.
다음주에는 G2의 중요한 경제지표들이 많이 발표되는 시점이기도 하다.

어닝시즌이다 보니 어닝 서프라이즈 종목, 실적 개선이 기대되는 턴어라운드 종목들은 지수와 상관 없이 올라가는 차별화 된 개별종목 장세가 펼쳐지고 있다.

특히 개인적으로 중국과 관련한 발표들이 기다려지는데, 코스피 지수와는 무관하게 중국 관련 소비주나 소비재 관련주들의 주가가 움직일 가능성이 있다 보여지기 때문이다.

新年快樂GROUPGIFT by omiluo [*bbqq*]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은 영어로 springtime이라 하는데, 지금 현재 시점은 겨울이지만 봄을 기다리는 마음처럼 우리 증시에도 훈풍이 불어오겠지 하는 기대감이 상존하고 있다 여겨진다.
장기적으로 보면 올해 증시는 투자자들에게 좋은 투자 환경이 될 것이라 증시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다.
수익의 극대화를 위해 고민해야 할 것이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