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해리 포터' 속 투명망토 현실화, 로체스터의 망토

영화 '투명인간'은 영국의 소설가 H.G.웰스(허버트 조지 웰스)가 지은 공상 과학 소설을 영화화한 것으로 당시에는 굉장히 센세이션한 반응을 받았던 작품의 하나입니다.

이 소설 속의 투명인간(할리 그리핀)은 실험을 통해서 신체가 투명해지는 물약을 개발하는데 성공하죠.

웰스는 당시 프랑스의 쥘 베른과 함께 SF 과학소설의 분야에서 선구자적인 존재로 평가가 되는데, 쥘 베른이 '해저 2만리'와 같은 미래에 실현가능한 작품을 썼다면, 웰스는 '타임머신'(1895년작 유전자조작), '투명인간'(1897년작)', '우주전쟁(1899년작, 보행병기)와 같은 실현 불가능한 것이라 생각했던 작품을 썼던 것으로 평가를 받습니다.

 

 

그렇지만 100년의 세월이 지난 지금 그의 작품 속의 상상 속에 머물러 있던 투명인간이나 보행병기(웨어러블 로봇으로의 실현가능성)는 현대에 이르러 실현가능한 과학기술이 되고 있는 듯 합니다.

헐리웃의 SF영화는 이렇게 미래의 과학기술을 엿보는 의미도 있다 할 수 있죠.

 

영화 '해리 포터' 중

 

남에게 보이지 않게 만드는 투명인간에 대한 욕구는 소설과 영화를 통해서 끊임 없이 보여져 왔습니다.

 





영화에서는 '투명인간'이 세계를 차지하려는 악당으로 그려지기도 하고, 수퍼히어로적인 측면도 부각이 되면서 다양하게 그러한 캐릭터의 모습을 발전시켜 왔지요.

 

로체스터 대학 연구팀 조셉 최

 

그런데 최근 로체스터 대학 연구팀의 연구 성과를 보니 이제 공상과학 분야에 머물러 있던 투명망토 기술이 곧 현실화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걸 느낄 수 있었습니다.

 

'로체스터의 망토(Invisibility cloak)'라 불리워지는 3차원으로 사물을 보이지 않게 하는 사상 최초의 기술 

 

아직 해결해야 할 숙제도 남아 있지만(눈에 보이는 부분....렌즈 자체를 보이지 않게 처리하는 것) 이 정도 기술력이라면 투명망토(망토였다가 입으면 보이지 않게 만드는...)가 곧 실현될 것 같다는 데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어 보입니다.

 

'로체스터의 망토(Invisibility cloak)'의 원리 

 

100년 전에는 상상 속에서만 머물렀던 것이 어째서 현재에는 실현 가능한 기술이 되었는지에 대한 답은 아마도 '혁신'이라는 단어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그 혁신이라는 단어 속에는 과학기술의 가속화가 포함되어 있기 때문일테죠.

 

타임머신은 현대과학 기술로 100만년 이후에나 가능하다고 하는데, 어쩌면 이런 혁신에 혁신을 거듭하다 보면 더욱 빨리 그것이 실현가능하게 되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스타워즈'가 호버 바이크의 세계를 열고, '해리포터'가 투명망토의 세계를 여는 시대에 살고 있으니, 꿈이 현실이 되는 세상이 따로 없는 것 같네요.^^

 

실현 가능해진 영화 속 미래첨단기술 엿보기

 

→ 엣지 오브 투모로우, 영화 속 웨어러블 로봇의 비교

 

 미션 임파서블: 고스트 프로토콜- 시리즈 최강, 롱런의 초석을 마련하다

 

하늘을 나는 오토바이, 호버 바이크의 세계




잘 읽었다면 공감 꾹~♡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3월 코스피 지수예상밴드 1960~2060p

뱅가드펀드, 엔저현상, 해외증시와의 디커플링 현상 등으로 인해 꼬여있던 수급이 3월부터는 점차 완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3월 코스피 지수예상밴드는 1960~2060p로 지수밴드 하단에서 사서, 지수밴드 상단에서 주식을 파는 전략이 유효해 보인다.
관심업종으로는 IT, 금융, 바이오, 제약 종목군이다.

Japanese money by narumi-lock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일부 의견으로 코스닥에 개인을 몰아 놓고 향후 대형주 위주로 주식시장이 개편될 것으로 보는 이들도 있다.
그러나 올해는 다른 해와는 달리 코스닥과 코스피의 차별화 장세라기 보다는 코스닥, 코스피 구분하지 않고 종목별 차별화 장이 펼쳐지리라 보는 것이 더 타당해 보인다.

※ 투자의 전적인 책임은 개인에게 있으며, 본 포스팅의 내용은 참고만 하십시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넓어진 블로그로 돈벌기, 신나는 리뷰세상


이전에 포스팅하였던 제가 생각하는 블로거의 분류[우수블로거, 파워블로거, 인기블로거, 그리고 프로블로거]에 이어 이번 기회에 리뷰어의 분류도 함 해볼까 해요.
블로거에 리뷰어가 속한다고 생각을 하는데요.
리뷰어를 세분하면 얼리어답터(IT분야) 등 전문 리뷰어, 파워 리뷰어, 일반 리뷰어 등으로 나뉘어질 것 같습니다.

추측컨데 특히 IT분야의 전문 리뷰어는 방문자수도 많을 뿐 아니라 많은 기업들로부터 서포터즈 활동으로 혜택을 많이 받는 듯 합니다.
저도 레뷰나 프레스블로그 등 몇몇 리뷰사이트, 메타블로그에서 '파워'자를 달긴 했지만 수익은 그다지 신통찮은 편입니다.
만약 리뷰어로 나가고 싶다면 전문 리뷰어가 아무래도 수익적인 면에서나 방문자 면에서나 확실하다고 생각합니다.


'담뱃값 정도 벌고 싶다.' 혹은 '블로깅을 하는데 돈도 벌면 더 좋지 않느냐."
하시면 각종 리뷰 사이트와 메타블로그들 다양하게 이용하길 권합니다.
'더 리뷰'도 바로 그런 목적에 맞는 리뷰사이트입니다. 

리뷰는 자신이 직접 체험해서 경험을 기록하는 리뷰와 가상 체험·간접 경험에 의해 가상포스팅(VP)을 하는 리뷰로 나뉘어질 것입니다.
요즘은 블로거들에게 체험 후 포스팅을 권장하는 리뷰 사이트가 많은데 '더 리뷰'는 가상포스팅을 하는 리뷰사이트로 보여집니다. 

 

'더 리뷰' 캠페인 참여 방법


간단하게 살펴보면 위와 같구요.
좀 더 상세하게 설명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회원가입(http://www.thereview.or.kr/)후 진행하고 있는 캠페인 참여하기를 클릭하시면 해당 캠페인에 지원하실 수 있습니다.
(단, 일일 방문자수 200명 이상만 참여가능)



진행 중인 캠페인의 모집인원이 충원 되어 있지 않으면 캠페인 참여하기를 클릭합니다.


결제 시스템과 비슷한 페이지가 나타나는데 실제로 결제가 되지 않으며 0원을 선택하여 진행하시면 됩니다.
해당 캠페인의 리뷰 가이드와 리뷰 진행시 필요한 정보는 웹하드(http://www.webhard.co.kr/)에 저장되어 있으며 회원가입은 필요 없고 아래 웹하드 접속방법에 따라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넣고 로그인 하시면 캠페인 진행 정보가 들어 있는 폴더를 다운로드 받아서 포스팅을 작성하시면 됩니다.


포스팅을 작성하신 후 포스팅을 해당 캠페인에 등록을 하시면 검수 결과에 따라 포스팅 비용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성의 없는 포스팅 혹은 포스팅가이드에 어긋나는 포스팅은 승인거절 될 수 있으니 정성껏 포스팅하셔야 합니다. ㅎㅎ~


-더 리뷰 캠페인 수익 구조-

'더 리뷰'의 체험단은 해당 캠페인 진행 결과에 따라 위와 같이 차별화 된 수익금 지불을 하는데, 포스팅 상위 노출이 가능한 파워블로거가 우대를 받을지도 모르지만 꼭 그렇지 만은 않은 경우도 있는 것 같습니다.
즉 일반 블로거라 하더라도 빠르게 포스팅하고 질적인 측면에서 우수하다면 내부 선정 기준(광고주)에 의해서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는 구조죠.
5천원에서 최대 10만원까지 수익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


2만 포인트(1포인트=1원) 이상이 되면 출금신청이 가능합니다.
'더 리뷰'는 송금 수수료가 없다는 점도 아주 좋은 점 같아요.



사족: 현재 바이리뷰와 같이 사전공지도 없이 인터넷 접속이 안되는 리뷰사이트가 생기고, 올블로그도 위드블로그에 통합이 되는 등 리뷰사이트 업계에 지각 변동이 생기고 있는 듯 합니다.
반면에 '더 리뷰'와 같은 신생 리뷰사이트가 또 많이 생기고 있습니다.

블로그 처음 시작했을 때보다 리뷰사이트가 많이 생겨난 듯 합니다.
그만큼 블로거를 통한 바이럴 마케팅의 효과는 아직까지 유효한 듯 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등 SNS의 파급효과를 블로그가 따라 갈수는 없겠지만, 블로그는 블로그만의 장점이 있다고 여겨집니다.

처음 블로그를 개설하여 블로그가 활성화 되기까지는 시간이 걸리지만 몇 개월 정도 꾸준하게 포스팅하여 1천명선 까지만 방문자수를 끌어올릴 수 있다면 리뷰어로 활동하는데는 크게 지장이 없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리뷰어와 수익형블로그를 운영한다면 블로그로 돈벌기에 어느 정도 노하우가 생길 듯 합니다.
방문자수가 저보다 적더라도 수익은 더 나을 수가 있다고 생각해요.

10-ounce-Gold-Bar by digitalmoneyworld
저작자 표시

저는 특히 대학생들에게 블로그를 운영하기를 적극 권장해 드리고 싶습니다.
대학생알바든 취미 생활로 접근하든 말이죠.
왜냐하면, 최근에는 기업들도 SNS마케팅에 주목하고 있기 때문에 블로그와 같은 SNS를 통해서 운영 노하우를 가진 이는 취업에도 플러스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는 듯 합니다.
실제로 이웃블로거들 중에서는 블로그 운영으로 취업에 성공을 한다던가 인터넷 관련 기업을 창업하는데 성공하는 케이스도 있더라구요.
그런 의미에서 티스토리 초대장 배포하오니 관심 있는 분들은 양식에 맞게 댓글을 달아주세요.^^

이 글은 해당업체의 지원을 받아 작성된 글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10일 스마트 TV 인터넷망 접속제한

스마트TV 이용에 대한 인터넷 트래픽 유발과 이로 인해 발생되어질 신규 인터넷 망투자에 대해서 KT는 제조사(삼성, LG)에 대해 IPTV나 VoIP(인터넷 전화)처럼 합리적인 대가체계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스마트TV는 보급 대수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이기 때문에 안정적인 망제공 및 개통, A/S 등 원활한 서비스가 불가하게 될지도 모른다는 것이죠.

스마트TV는 IPTV, VoIP와 같이 별도의 인터넷망 투자 없이 STB(셋톱박스)를 설치하고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네트워크 Free Riding(자체적인 네트워크 투자·운용 비용보다 낮은 요금 또는 공짜 서비스를 사용하는 개념)이라고 KT측은 주장하고 있습니다. 

[withhyunbin.com] Samsung Smart TV - 06 - 075 by withhyunbin 저작자 표시비영리

 

이와 관련하여 작년부터 KT와 제조사 측은 협상을 벌여 왔으나 비용 문제가 나올 때마다 협상이 중단되었고, 이에 KT는 10일부로 스마트TV 인터넷 접속제한의 극방 처방을 하게 된 것으로 사료됩니다.



◇ 스마트TV 접속제한에 대한 영향(KT측 주장)
-스마트TV를 이용하는 소비자라 하더라도 인터넷 이용이나 TV 시청에는 영향이 없을 것임. 
-스마트TV 화면에서 제조업자가 제공하는 App/Web 서비스가 제한 또는 지연.

이미지출처: KT "스마트TV 인터넷망 접속 제한"

소비자 피해 최소화 위해선 이해 당사자 간의 빅딜 필요


이 논란의 중심에는 '스마트TV 서비스를 이용하는 이용자가 부담을 해야 하는가?'하는 것에 대한 요금 부담의 책임 문제가 숨어 있습니다.
즉, KT의 주장은 트래픽을 유발하는 제조업자가 요금을 내야 한다는 것이고, 제조사측은 서비스를 이용하는 이용자가 요금 부담을 해야 한다는 것이죠.
뿐만 아니라 IPTV와 인터넷전화 등 통신사가 인터넷 결합상품을 판매하고 있는 지금 시점에서 스마트TV와 연계된 결합상품을 추진하기 위해 제조사를 견제하려는 의도도 있다 할 것입니다.

Samsung booth by SweetLabs
저작자 표시비영리

소비자 입장에서는 요금 부담은 이용자가 아닌 제조사가 내는 것이 유리할 것이고, KT와 삼성의 힘겨루기에서는 누구 손을 들어줘야 할지 애매한 상황이 되었네요.
결과적으로 기업의 이익이 상충하는 복잡한 상황에서 소비자를 볼모로 하여 망 중립성 문제에 소극적인 제조사를 협상 테이블로 끌어 내려는 의도가 있어 보입니다.

제조사 측은 KT와 개별 협상은 하지 않겠다는 태도를 보이고 있고, KT의 트래픽 유발 주장과는 달리 망중립성 포럼에서도 스마트TV가 일반 PC와 별 차이가 없다는 주장을 하고 있거든요.
어찌 되었건 KT와 스마트 TV 제조사 간의 큰 틀에서의 빅딜이 필요해 보이긴 합니다.
KT가 됐건, 제조사가 되었건 소비자에게 피해를 주는 기업은 브랜드 이미지 손상은 피할 수 없을테니까요.

이 글은 해당 기업의 후원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스폰서링크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강아지 한마리 분양받으세요^^

강아지나 고양이 등 반려동물이 노래를 한다면 유튜브에서 엄청난 조회수를 기록하겠지요.
뉴스에 특종기사로 나올지도 모릅니다.

제가 소개해 줄 강아지는 진짜 강아지는 아니지만, 노래하는 강아지는 맞습니다.
그리고 주머니에 쏘옥 들어가는 앙증맞은 강아지지요.
바로 아이리버의 감성펫 Pocket Puppy입니다.


노래뿐 아니라 다양한 표정도 지을 줄 알아요.
행복한 표정/배고픈 표정/놀란 표정 등 재밌는 표정으로 주인을 즐겁게 해줍니다. ㅋㅋ~


뿐만 아니라 쓰다듬으면 멍멍 짖기도 하고, 진동을 주어 반응을 하기도 합니다.
무척 신기하지요.
 

 귀엽기만 한가요 기능도 뛰어납니다

디자인을 보고 요것이 무엇일까 궁금하셨죠.
바로 MP3입니다.
귀엽울 뿐만 아니라 기능도 뛰어나답니다.


USB를 꽂기만 하면 편하게 음악을 올릴 수 있을 뿐 아니라 내장형 리튬이온 배터리를 채용하여 15시간 재생이 가능합니다.



 포켓퍼피 스펙


 감성마케팅의 또다른 이름 아이리버 셀렉트

 

 
아이리버 제품을 사용해 보았지만 제품의 질은 굉장히 좋은 편입니다.
아이리버 Pocket Puppy도 그러한 제품의 질은 어느 정도 수준에 올라와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뿐만 아니라 보험상품이나 금융상품 등에 적용되고 있는 사랑마케팅과 같은 감성마케팅을 하여 디자인이 굉장히 매력적인 제품입니다.

저도 강아지 한 마리 분양받고 싶어지네요^^


MP3플레이어 정보보기

이 포스팅은 애드젯과 함께 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