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지진,인공지진 추정 북한 첫 수소탄 시험 성공 주장

유럽지중해지진센터와 미국지질조사국,중국지진센터 등이 1월6일 10시 30분 규모 5.1의 지진이 북한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진의 진앙지는 북한 양강도 백암군 승지백암에서 서쪽으로 20km 가량 떨어진 곳(북위 41.3도,동경 129.1도)라고 밝혔다.

북한의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 인근이다.

 

 

 

 

지진규모는 유럽지중해지진센터는 5.1에서 5.2로 상향했고, 미국지질조사국은 5.1, 중국지진센터는 4.9, 우리나라 기상청은 4.2로 발표하였다.

진원의 깊이가 0km로 핵실험 등으로 인한 인공지진일 가능성이 제기됐다.

2013년 이곳에서 핵실험을 감행했을 때도 규모 5 안팎의 인공지진이 발생한 바 있다.





북한 지진 소식이 알려지자 외교부는 장관 주재 대책회의를 열고 상황 파악에 나섰으며 국정원은 지진을 정밀 분석 중이라 밝혔다.

 

중국 포털사이트 신랑망(시나닷컴)은 "이론적으로 볼 때 규모 5.0의 지진은 TNT 2만 2천t의 폭발량과 맞먹는다. 북한의 이번 핵폭발의 위력은 기본적으로 히로시마 원자 폭탄과 비슷하다."고 밝혔다.

 

 

 

한편 북한 매체는 '첫 수소탄 시험 성공'을 하였으며, '수소탄 개발은 미국에 맞선 자위적 조치'이며 '핵개발 중단과 포기는 없을 것'이라고 발표하였다.

 

북한의 수소폭탄 성공 주장이 맞다면 소형화된 수소폭탄을 보유한 핵 보유국이 된다.

 

수소폭탄이란?

핵융합 반응을 이용한 핵무기로 인류가 발명한 가장 위력적인 무기이다. 열핵폭탄이라고도 부른다.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