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1, 시트콤의 재미

 

JTBC 드라마

총 20부작

출연: 김정현, 이이경, 정인선, 손승원, 고원희, 이주우

 

눈치 없는 이준기(이이경), 면도하는 여자 강서진(고원희), 영화감독을 꿈꾸는 강동구, 결혼 안 하고 아이 낳은 여자 한윤아(정인선), 사기당한 여자 민수아(이주우).....

개성 넘치는 이들이 모여 와이키키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하고 있는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20대 청춘들의 꿈과 사랑을 유쾌한 터치로 그리고 있는 시트콤입니다.

 

시트콤이란 것이 시츄에이션 코미디의 줄임말을 의미하는데요.

'이게 뭐하는 시츄에이션이지?'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각 회마다 재밌는 상황이 펼쳐지게 되는데, 이런 상황들이 매끄럽게 하나의 이야기로 이어지면서 월화드라마로서의 연속성도 지니고 있는 것이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장점인 것 같습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또하나의 장점 중 하나는 인기 있는 세 가지 요소 중의 하나인 아기가 너무 예쁘게 나와 이를 잘 활용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인기 있는 세가지 요소는 아기, 음식, 미인인데요.

천사 같은 아이와 함께 미혼모인 한윤아(정인선)가 게스트하우스에 등장하게 되면서 재밌는 상황극들이 펼쳐지게 됩니다.

 

이런 시트콤은 유머 코드가 맞게 되면 매 상황마다 웃음이 터지는 상황이 연출되고는 하는데요.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저와 코드가 맞아 아주 재밌게 시청하였던 것 같습니다.

 

tv 보면서 웃어본지가 그리 많지 않았는데,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시청하면서 참 많이 웃었던 것 같습니다.

이런 재미가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로 이어지게 된 것 같습니다.

 

자주 웃기 위해서라도 취향에 맞는 시트콤을 찾아 자주 봐야 할 것 같아요.

 

'프렌즈', '빅뱅 이론', '올드미스 다이어리', '사랑도 리필이 되나요?', '선녀가 필요해', '닥치고 패밀리', '마음의 소리', 'LA 아리랑', '순풍산부인과', '압구정 종갓집', ' 귀엽거나 미치거나', '도롱뇽도사와 그림자 조작단', '초인가족', '남자셋 여자셋', '논스톱', '레인보우 로망스', '거침없이 하이킥', '크크섬의 비밀', '태희혜교지현이', '지붕 뚫고 하이킥',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세 친구', '안녕, 프란체스카', '너의 등짝에 스매싱', '막돼먹은 영애씨', '감자별 2013QR3', '푸른거탑', '응답하라', '오피스', '뉴 걸', '실리콘 밸리', '요절복통 70쇼'

 

블로그 이미지

ILoveCinemusic

평범한_직딩의_취미스러운_블로거 ILoveCinemusic 후원하기 http://blogmania.tistory.com/6993

댓글을 달아 주세요